메뉴 건너뛰기

광주시, 윤달기간 화장장 순조롭게 가동

윤달 맞아 화장 2천여건 전년대비 3배 이상 늘어

2012-05-25 17:18
광주광역시청 제공

광주--(뉴스와이어) 2012년 05월 25일 -- 광주시(시장 강운태)는 지난 4월 21부터 5월 20까지 윤달을 맞이해 개장·화장·봉안 수요가 전년 동일 기간대비 3배이상 증가했지만 순조롭게 화장장 가동을 마쳤다고 밝혔다.

예년 이 시기에는 하루 개장유골 화장 건수가 1, 2건에 불과했으나, 윤달은 이장이나 화장을 해도 무탈하다는 속설 때문에 지난 한달 동안 개장유골 화장 수요와 봉안수요가 크게 증가했다.

윤달이 시작된 지난 4월 21일부터 5월 20일까지 개장유골 화장 건수는 1,977건으로 하루 평균 65건, 봉안은 178건으로 집계됐다.

시는 올해 윤달 화장 수요가 늘어날 것에 대비해 지난해에 화장로 2기를 증설해 총 9기의 화장로를 운영했다.

특히, 윤달기간 중에는 화장로를 1시간 앞당겨 오전 7시부터 가동하고, 화장로 3기를 개장유골 화장만을 위해 가동했으며, 시신 화장이 마무리 되는 오후에는 화장로 6기를 개장유골 화장에 모두 투입해 시민의 불편을 해소했다.

또 임시대기 장소를 설치 운영해 당일 접수한 개장유골은 반드시 당일 화장할 수 있도록 영락공원 화장장은 밤 10까지도 쉬지않고 가동했다.

직원들은 아침 6시부터 출근해 밤늦게 까지 근무하면서도 “몸은 힘들지만 윤달 길일을 택해 개장하였으므로 당일 화장을 해드려야만 유가족이 기뻐하신다”는 말에 투철한 사명감을 갖고 소임을 다했다고 말했다.

광주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우리시 영락공원을 이용하는 유가족들이 화장장 뿐만 아니라 모든 장사시설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유가족을 내 가족과 같이 정성을 다해 모시겠다”고 밝혔다.

광주광역시청 개요
광주광역시청은 150만 시민을 위해 봉사하는 기관으로, 2014년 당선된 윤장현 시장이 시정을 이끌어가고 있다. 더불어 사는 광주, 사람중심 생명도시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광주광역시
사회복지과
유금배
062-613-3250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