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한-호주 MOU 체결…항공 선진국·거대시장과 지속 협력채널 마련

출처: 국토교통부
2012-05-29 09:53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5월 29일 -- 국토해양부(장관 권도엽)는 5.28(월) 호주 시드니에서 국토부와 호주항공청 간 항공제품 수출 기반을 마련하고, 항공 인증분야 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하였다.

이번 MOU 체결은 2011년 양국 간의 항공기 인증시스템에 대한 상호교차 평가를 통해 동등성을 확인한 결과에 따른 것이다. 이로써 우리나라 항공기 인증 체계가 국제적인 수준임을 다시 한 번 국제사회로부터 객관적으로 인정받게 되었다.

* 한-美 항공안전협정 체결로 우리나라 인증 체계의 한-美 동등성 확인(‘08.2)

이번 MOU 체결은 양국 간 항공 분야에 최초의 협력 채널을 개설했다는 점에 큰 의미가 있다. 특히 항공 선진국인 호주와 지속적인 협력을 하게 됨으로써 우리나라의 항공 안전을 한층 더 강화해 나가는 계기가 만들어졌다. 특히 양국 간의 안전성 확인을 위한 중복검사를 생략하는 등 항공기 인증을 간략히 함으로써 수출입을 더욱 원활히 할 수 있게 되었다. 이에 따라 국내에서 개발 중인 2인승(KLA-100), 4인승(KC-100) 비행기와 향후 개발 국산 항공기 등의 호주 수출 기반을 마련하였다.

국토해양부는 “거대 항공 시장이자 항공 선진국인 호주와 항공 인증분야 MOU를 체결함으로써 호주와의 지속적인 교류와 협력을 통해 선진 제도를 도입할 수 있게 되었다”며, “높은 생활수준(1인당 GDP 5.2만불)과 광대한 국토(768만㎢, 한반도의 35배)를 바탕으로 항공기 등록 대수가 세계 톱 수준으로 많은 호주에 우리 항공제품 수출을 확대할 수 있는 토대가 마련되었다는 게 가장 큰 의미”라고 밝혔다.

* 호주의 등록항공기 총14,475대, 소형기 13,560대(94%)로 거대 시장으로 부각 (우리나라 등록 민간 항공기 569대의 약 25배 규모)
* (무사망 사고 기록) 호주 항공청과 콴타스는 30년째 운송용 항공기 대상 무사망 사고 기록중

이날 협약식에 국토부에서는 여형구 항공정책실장이, 호주항공청에서는 존 맥코믹(John F McCormick) 청장이 각 기관을 대표하여 서명하였다.

양 기관은 MOU 체결식 행사 후 양자 고위급 협력 회의를 통해 A380 항공기 날개 균열 안전 이슈사항, 무인항공기와 같은 미래비행체 운영 안전관리 등의 항공안전정책, 친환경 바이오 연료 사용과 같은 항공 분야 온실가스 감축 정책 등에 대해 공동 대응과 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합의했다.

언론 연락처

국토해양부
항공기술과
이영대 사무관
02-2669-6362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뉴스 공유하기

언론 연락처

국토해양부
항공기술과
이영대 사무관
02-2669-6362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