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출입은행 Logo
2012-05-29 10:50
한류 100달러 수출하면 소비재 수출은 412달러 증가해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5월 29일 -- 한류문화상품 수출과 소비재 수출 증가의 상관관계를 밝히는 최초의 통계분석 자료가 나왔다.

한국수출입은행(www.koreaexim.go.kr, 은행장 김용환, 이하 ‘수은’) 해외경제연구소가 29일 발표한 ‘한류수출 파급효과 분석 및 금융지원 방안’에 따르면 문화상품 수출이 100달러 늘 때 소비재 수출은 412달러나 증가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 2001년부터 2011년까지 우리나라가 92개국에 수출한 문화상품 수출액과 소비재 수출액 데이터를 회귀 분석한 결과다.

드라마, 영화 등 한류 콘텐츠의 확산으로 한국 제품에 대한 호감도가 상승하면서 휴대폰 등 한국 IT제품의 선호도가 더욱 높아진 것으로 분석된다.

이번 연구는 문화상품 수출이 한국에 대한 호감도를 높여 소비재 수출 증가로 파급되는 과정을 계량적으로 추정했다는데 의미가 크다.

소비재 품목별로 보면 문화상품 100달러 수출 증가 시 핸드폰이나 가전제품 등 IT제품 수출이 평균 395달러 늘어나 소비재 가운데 수출 ‘증가액’이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수출 ‘증가비율’은 가공식품 > 의류 > IT제품 순으로 높았다.

* 문화상품 수출 1% 증가시 가공식품 0.07%(31달러), 의류 0.051% (35달러), IT제품 0.032%(395달러) 수출 증가

수출지역별 특성도 다소 다른 것으로 분석됐다.

아시아 지역에선 CD나 테이프 등 음악 수출이 화장품 수출을 견인하는 효과가 높았고, 드라마나 오락프로그램 등 방송 수출은 휴대폰·컴퓨터 등 IT제품 수출을 견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반해 중남미 지역으로 CD나 테이프 등 우리 음악을 수출하면 휴대폰·컴퓨터 등 IT제품 수출이 가장 많이 늘어나는 것으로 분석됐다.

수은 관계자는 “문화산업 수출이 현 단계에서는 직접적인 경제효과가 높지 않더라도 기타 상품으로의 수출 파급효과가 매우 높다는 사실이 입증됐다”면서 “K팝 등 문화산업 수출에 대한 다각적인 지원을 더욱 늘릴 것”이라고 밝혔다.

수은은 이날 발표한 ‘한류수출 파급효과 분석 및 금융지원 방안’ 책자를 30일 발간할 예정이다.

한편 수은은 한류의 시발점인 드라마 ‘겨울연가’와 최근 종영한 드라마 ‘해를 품은 달’, ‘적도의 남자’를 제작한 팬엔터테인먼트에 운영자금 30억원을 제공하는 등 한류 콘텐츠 제작을 위한 금융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 언론 연락처
  • 한국수출입은행
    홍보실
    공보팀장 박춘규
    02-3779-6065
한국수출입은행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한국수출입은행
홍보실
공보팀장 박춘규
02-3779-6065
http://www.koreaexim.go.kr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경제  경제동향/정책  금융  은행  조사연구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
국내 언론과 포털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드립니다.
보도자료 통신사 뉴스와이어는 기업의 보도자료를 1백여 개 언론과 포털, 증권사 그리고 2만 명이 넘는 언론인, 전문가, 기업 회원에게 광범위하게 배포해 드립니다.
3천여 개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전송합니다.
AP, Yahoo, New York Times, Google News, Dow Jones, The Wall Street Journal, Bloomberg, MSN, MSNBC, Factiva 등 3천여 개 매체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