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통신위원회 Logo
2012-05-31 14:24
방통위, 국내 IPv6 접속 테스트 실시 결과 ‘이상 無’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5월 31일 -- 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 이계철)와 한국인터넷진흥원(원장 서종렬)은 국내 주요 ISP, 포털 등 22개 인터넷 기업이 참여한 ‘2012 Korea IPv6 Day’를 5월 31일, 09시부터 24시까지 실시했다고 밝혔다.

※ IPv6 주소는 총 2128개로 ’98년 IETF(국제인터넷기술표준화기구)에서 IPv4 주소 부족 문제 해소와 무한대의 IP 주소 공급을 위해 개발한 차세대 인터넷주소

‘2012 Korea IPv6 Day‘는 24시간 동안 IPv6 이해관계자(ISP, CP, 이용자, 제조사)가 IPv6 접속경로를 확보하고, 실제 IPv6로 접속해보는 기술 테스트 행사다. 국내 주요 인터넷 기업은 이미 작년 6월, ISOC(인터넷관련 국제민간단체)이 개최한 ‘World IPv6 Day’에 참여한 바 있다.

이번 행사에 참여한 기관은 총 22개로 ISP(접속경로 구축)는 KT, SKB, LGu+ 등 11개사, CP(콘텐츠 제공)는 네이버, 다음 등 8개사, 제조사(보안, 전환장비 테스트)는 아이비트, 솔내시스템, 시큐아이닷컴 등 3개사며 이용자는 ISP의 사내직원 3~4백명이 직접 IPv6 접속 테스트에 나섰다.

테스트 결과, ISP가 구축한 접속경로를 통해 무리 없이 CP의 콘텐츠를 이용자가 접속할 수 있었으며, 상세한 테스트 결과는 웹 상황판(www.vsix.kr/v6start)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방통위는 현행 인터넷주소인 IPv4가 지난 해 2월로 신규 할당이 종료된 만큼 국내 IPv6 상용서비스를 독려하기 위한 ‘Korea IPv6 Day’를 매년 개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ISOC는 작년 ‘World IPv6 Day(‘11. 6. 8)’ 개최를 바탕으로 금년에는 실제 IPv6 상용 서비스 시작을 알리는 ‘World IPv6 Lunch’ 행사를 오는 6월 6일부터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에 방통위 관계자는 “국내는 IPv6 연동망을 운영하는 한국인터넷진흥원이 6월 6일부터 1차적으로 참여하며, 이후 국내 주요 인터넷 기업이 순차적으로 참여하도록 관련 기관들과 협의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 언론 연락처
  • 방송통신위원회
    인터넷정책과
    02-750-2742
방송통신위원회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방송통신위원회
인터넷정책과
02-750-2742
http://http://www.kcc.go.kr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기술/IT  인터넷  통신  조사연구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