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경기도, 민·관 정보보안최고책임자 협의회 개최

출처: 경기도청
2012-05-31 15:43

수원--(뉴스와이어) 2012년 05월 31일 -- 경기도가 중소기업 산업보안 발전과 개인정보보호법 시행에 따른 중소기업 애로사항 해결을 위하여 민관 공동의 정보보안 최고책임자 협의회 발족식을 가졌다.

도는 지난해 정보보호 5대 개선방안, 20개 과제를 수립하여 24시간 사이버 침해대응 및 내부 정보보안 수준 제고는 물론, 31개 시군과의 보안 거버넌스 체계 유지에 노력해 왔다.

이날 협의회에서 경기도의 최고보안책임자(CSO, Chief Security Officer)인 김동근 기획조정실장을 비롯하여 고려대 임종인교수, 정보화진흥원 개인정보보호단장, 인터넷진흥원 산업보안단장 및 민간 보안 관련업체 임원 등 20여명이 참석해 경기도 산업보안발전과 개인정보보호에 관련된 아젠다를 가지고 주제 발표와 상호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최근의 해킹 유형은 정보유출을 목적으로 악성코드를 유포하고, 특정 대상에 대해 지능적 사이버 공격을 감행하는 등 APT공격의 유형을 띄고 있다.

뿐만 아니라, 2012년 3월 개인정보보호법 계도기간 만료 및 법 적용에 따라, 개인정보 유출은 민형사상 소송에 의한 기업 환경의 위기로 이어 질 수 있으며, 유출된 개인정보를 통한 해킹 공격시 기업의 핵심 산업기밀 유출로 이어질 수 있는 상황이다.

이러한 상황에서, 우리나라 기업의 20.2%가 위치하고 있는 경기도는 중소기업의 비중이 89.9%로 매우 높으며, 종사자도 대략 300만명에 이르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경기도는 CSO 협의회를 통해 산업 기밀 유출과 개인정보보호법 대응방안에 대해서 토론하고 의견을 수렴하여 향후 경기도의 정보보호 정책을 수립하는데 적극 활용할 예정이다. 또한, ‘찾아가는 CSO 협의회’를 통해 현장의 목소리를 직접 체험하고 들으며, 형식에 머무르지 않는 실질적인 협의회가 되도록 노력할 방침이다.

이번 행사를 주최한 경기도청 기획조정실장은 정보보안에 대한 투자가 취약한 국내환경에서 지자체 최초로 CSO 협의회를 개최하는 만큼, 향후 정보보안과 관련된 중요 아젠다들을 지속적으로 논의하고, 논의된 방안들을 발전시켜 안전하고 기업하기 좋은 경기도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경기도청 개요
경기도청은 1200만 도민을 위해 봉사하는 기관으로, 2014년 당선된 남경필 도시자가 도정을 이끌고 있다. 남경필 도시자는 현잔 중심 생명안정망 구축, 일자리 70만개 생성, 녹슨 상수도 배과교체 및 재난 위험시설 철거 및 개축 등 지원, 신개념 슈퍼맨 펀드, 바로 타고 앉아가는 굿모닝버스, 따뜻하고 복된 마을공동체 설립, 경기은행 설립, 빅데이터 무료 제공, 공교육 강화, 경기북부 10개년 발전계획 등을 10대 핵심 공약으로 삼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gg.go.kr
언론 연락처

경기도청
정보화운영담당관
박성해
031)8008-2868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뉴스 공유하기

언론 연락처

경기도청
정보화운영담당관
박성해
031)8008-2868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