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뱅크 Logo
2012-05-31 18:00
5월 5주 매매시황…목동 중대형 급매 거래 활기
  • - 전국 -0.01% 하락, 수도권 0.00% 약보합, 도지역 0.04% 상승, 광역시 0.06% 상승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5월 31일 -- 전국아파트값은 -0.01%로 3주 연속 하락세다. 수도권은 0.00%로 약보합을 기록했고, 도지역은 0.04%, 광역시 0.06% 등 지방시장도 지난주에 비해 상승폭이 줄어든 모습이다.

서울은 -0.07%로 3주 연속 집값이 떨어지고 있다. 급매위주로 가끔 거래되는 것을 제외하면 큰 움직임이 없다. 강남구 -0.10%, 강서구 -0.10%, 은평구 -0.09%, 성동구 -0.08%, 도봉구 -0.07%, 마포구 -0.04%, 강동구 -0.03% 등은 불황을 이어갔고, 동작구 0.04%, 송파구 0.02%, 용산구 0.01% 는 소폭 상승했다.

반면, 시장상황과는 다르게 양천구 목동 지역의 움직임은 많았다. 급매물이 나오면서 중대형 거래가 많이 일어났기 때문이다. 신시가지 3, 4, 7단지의 가격은 2,000만 원 가량 상승했다. 부동산뱅크 목동점 백두산공인 이형이 대표는 “목동은 외부보단 내부 대기수요가 많은 것이 특징이다”며, “내부 대기 수요들이 급매가 나오자 넓은 면적으로 이동하면서 거래가 일어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재건축 아파트값도 -0.29%로 3주 연속 하락세다. 지난 5.10 대책 전 0.37% 상승한 것과 비교하면 하락폭이 더 높아졌다. 특히 송파구 -0.82%, 강남구 -0.34%, 강동구 -0.22% 등 주요 재건축 아파트값의 하락폭이 높았다. 개별 단지로는 잠실주공5단지가 5,000만 원 가량 하락했고, 강남구에서는 개포동 현대1차, 경남1차, 주공3단지 등은 3,000만 원 가량 떨어진 가격으로 매물이 나오고 있다.

이밖에 경기도 -0.03%, 인천시 -0.03%, 1기 신도시 -0.06% 등 수도권 시장 상황도 서울과 별반 다르지 않다. 경기도에서는 양주시 -0.14%, 군포시 -0.09%, 성남시 -0.08%, 안양시 -0.07%, 광명시 -0.03%, 과천시 -0.02% 등 대부분의 지역이 하락했다.

인천도 부평구 -0.14%, 서구 -0.01%, 연수구 -0.01%, 중구 0.00%, 동구 0.00%, 남구 0.00%, 계양구 0.00% 등 약보합세를 이어가고 있다.

신도시에서는 일산 0.02%, 중동 0.01%, 산본 0.01% 등의 집값이 상승했고, 분당 -0.11%, 평촌 -0.09% 등은 하락폭을 키웠다. 신도시의 경우 소형 위주로 거래가 됐던 것이 강세장으로 돌아서는데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한편, 지방시장은 강보합세를 보이고 있다. 강원도가 0.31%로 가장 많이 상승했고, 경상북도 0.08%, 제주도 0.02%, 충청북도 0.01%, 전라북도 0.01% 등의 순이었다. 강원도에서는 강릉시 0.64%, 원주시 0.39%, 춘천시 0.11% 등이 많이 상승했다. 경상북도에서는 영주시가 1.06%, 전라북도 군산시 0.14%, 충청북도 청주시 0.02%, 제주시 0.02% 등이 높은 상승률을 보였다.

5대 광역시에서는 광주시가 0.29%, 대구시 0.13%, 대전시 0.08%, 울산시 0.03% 등은 강세를 보인 반면 부산시는 -0.05%로 하락했다.

부산시에서는 중구 -1.08%, 사하구 -0.33%, 영도구 -0.16%, 강서구 -0.01% 등 대부분의 지역들이 소폭 하락했다. 지난해 지방아파트값 돌풍의 핵은 부산이었다. 하지만 아파트값의 급등, 수요감소, 국내외 경기 악화 등 시장의 피로감이 겹치면서 집값이 약세로 돌아선 것으로 보인다.

반면, 다른 광역시들의 경우 강세장이 이어지고 있다. 비수기인 여름시장이 다가오고 있어 상승여력은 어느 정도 줄어들겠지만, 아직 공급이 부족한 상황에서 당분간 집값이 떨어지진 않을 것으로 현장관계자들은 예측하고 있다.
  • 언론 연락처
  • 부동산뱅크
    장재현 팀장
    02-2185-7341(직)
    Email 보내기
부동산뱅크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부동산뱅크
장재현 팀장
02-2185-7341(직)
Email 보내기
http://www.neonet.co.kr

5월 5주 매매시황 (사진제공: 부동산뱅크)
5월 5주 매매시황
(사진제공: 부동산뱅크)
300x122
480x195
541x220
  • 5월 5주 매매시황 (사진제공: 부동산뱅크)
  • 5월 5주 매매시황 (사진제공: 부동산뱅크)
  • 5월 5주 매매시황 (사진제공: 부동산뱅크)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