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이병헌 첫 사극 ‘광해, 왕이 된 남자’ 제목 확정

2012-06-01 09:41
CJ엔터테인먼트 제공
  • 이병헌 첫 사극 '광해, 왕이 된 남자'

  • 이병헌 첫 사극 '광해, 왕이 된 남자'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6월 01일 -- 한국을 대표하는 최고의 연기파 배우이자 한류를 이끄는 월드스타 이병헌의 첫 사극 출연작 <조선의 왕>(가제)이 <광해, 왕이 된 남자>(기획/제공/배급 CJ 엔터테인먼트 | 제작 리얼라이즈 픽쳐스 | 감독 추창민)로 제목을 최종 확정 짓고, 올 가을 관객들을 찾을 예정이다.

이병헌의 첫 사극 출연 기대작
<광해, 왕이 된 남자> 제목 최종 확정!
 
<광해, 왕이 된 남자>는 조선 광해군 8년, 독살 위기에 놓인 왕을 대신하여 가짜 왕 노릇을 하게 된 천민 ‘하선’이 왕의 대역을 맡게 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월드스타 이병헌의 데뷔 이후 첫 사극 출연작이자 왕과 천민의 극과 극 캐릭터를 오가며 1인 2역의 연기를 보여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이번 작품은 왕이 될 수도, 그리고 되어서도 안 되는 천민이 오히려 조선이 꿈꿔온 진정한 왕이 되어가는 모습을 통해 카타르시스와 함께 그 과정의 에피소드를 통한 다양한 재미를 전할 예정. 이에 조선의 왕 ‘광해’가 아닌 광해가 된 한 남자 ‘하선’의 등장과 그로 인해 벌어지는 이야기가 작품의 중심이 되는 점에 초점을 맞춰 최종 제목을 <광해, 왕이 된 남자>로 확정 지었다.

조선시대 가장 드라마틱한 군주이자 비운의 왕 ‘광해’를 조명한 최초의 작품으로 주목 받고 있는 <광해, 왕이 된 남자>. 왕 ‘광해’와 천민 ‘하선’의 1인 2역을 맡은 이병헌을 비롯해 외모만 비슷한 ‘하선’을 왕의 공석에 앉히는 비밀스러운 사건을 주도하는 ‘허균’ 역에 류승룡, 진짜 왕과 가짜 왕의 비밀 사이에서 갈등하는 여주인공 ‘중전’ 역의 한효주, 그리고 김명곤, 김인권, 심은경 등 연기력과 흥행력 모두를 갖춘 실력파 배우들이 가세해 작품에 대한 기대감을 한층 고조시키고 있다.

<올드보이> 황조윤 작가가 각본을 맡고 <마파도> <그대를 사랑합니다>로 연출력과 흥행파워를 인정받아온 추창민 감독이 연출을 맡아 시나리오 단계부터 기대를 모았던 <광해, 왕이 된 남자>는 현재 막바지 촬영 중으로 올 가을 개봉할 예정이다.

CJ엔터테인먼트 개요
씨제이엔터테인먼트 주식회사는 대한민국의 영화 제작 및 배급, 공연 기획사이다. 1995년 설립된 제일제당 멀티미디어 사업부로 시작한 CJ엔터테인먼트는 드림웍스의 배급권을 따내면서 세계적 엔터테인먼트 회사로의 도약을 준비하게된다. 1996년 제일제당 엔터테인먼트 사업부로 이름을 바꾼후 영화 제작 회사인 제이콤을 설립함과 동시에, 본격적인 영화사업을 시작하게된다. 1997년 8월 1일 본 회사(제일제당 CJ 엔터테인먼트)가 설립되었고, 2000년, 독립적인 기업으로 재출범했다. 2004년 공연 제작사업을 시작하였다.

1st Look 퍼스트 룩
518-1088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