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삼성 스마트TV, 친환경에서도 No.1

독일, 이탈리아에서 친환경 제품으로 잇따라 인정받아

2012-06-05 08:27
삼성전자 (코스피: 005930) 제공
  • 삼성전자가 지난 5월 30일 독일 쾰른에서 TUV라인란드로부터 친환경 'TUV 그린마크' 인증을 획득했다. (사진 왼쪽부터 TUV 라인란드 '랄프 빌데(Ralf Wilde)' 부사장, 삼성전자 구주총괄 '한스 비난드(Hans Wienands)' 전무)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6월 05일 -- 삼성 스마트TV가 유럽 주요 국가에서 잇따라 친환경 제품으로 인증을 받았다.
 
140년 역사의 유럽 최고 권위의 인증기관인 독일의 ‘티유브이 라인란드(TÜV Rheinland)’는 지난 30일 삼성 스마트TV 55인치 ES8000에 ‘TÜV 그린 마크(TÜV Green Mark)’를 수여했다.
 
TÜV 그린 마크는 제품이 만들어지는 모든 과정에서 에너지 소비량, 탄소 배출량, 유해물질 사용 여부를 종합적으로 평가하는 최고 수준의 친환경 인증이다.
 
삼성 스마트TV는 TV 제품군 최초로 TÜV 그린 마크를 획득하며 업계를 대표하는 친환경 제품임을 인정받았다.
 
독일에 이어 이탈리아에서도 친환경 삼성전자 TV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삼성전자 이탈리아 법인은 지난달 세계 최대의 민간 환경 단체 이탈리아 지부 ‘아미치 델라 테라(Amici della Terra)’가 수여하는 ‘2012년 환경 우수기업상(National Award for Municipalities & Enterprise friends of the Earth ’12)을 받았다.
 
삼성전자가 지난해부터 최상급의 에너지 효율등급을 갖춘 LED TV를 판매하고 있어 이탈리아 사회 전체의 친환경(Eco-friendly) 요구에 부응하고 있다는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아미치 델라 테라는 이번 환경 우수기업 선정 이유에 대해 “삼성전자는 TV 시장의 선도 사업자로서 각종 에너지 효율 제품 개발 및 보급에 앞장서 전체 시장의 친환경화에 기여했다”고 설명했다.
 
삼성전자는 독일 친환경 인증과 이탈리아 친환경상 수상을 계기로 유럽 전역에서 친환경, 지속가능 이미지를 강화하고 마케팅에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삼성전자 구주총괄 김석필 전무는 “삼성전자는 이미 수십 년 전부터 친환경 기술 개발에 집중해 왔으며 최근 출시된 프리미엄 스마트 TV는 그 최전선에 서 있는 제품들”이라며 “친환경 제품에 대한 선호도가 높은 유럽 소비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 개요
삼성전자는 반도체, 통신, 디지털 미디어와 디지털 컨버전스 기술을 보유한 글로벌 리더로, 2016년 200조원의 매출과 28조원의 영업이익을 달성했다. 전세계에서 9만6898명의 직원을 고용하고 있으며 세계 51개국에 90개가 넘는 오피스를 열고 있다. 삼성전자는 디지털 어플라이언스 부문, 디지털 미디어 부분, LCD부분, 반도체 부분, 통신 네트워크 부분 등 5개 부문으로 이루어져 있다. 세계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브랜드인 삼성전자는 스마트폰, 디지털 TV, 메모리 반도체, OLED, TFT-LCD 분야에서 세계 선두 주자이다.

삼성전자
커뮤니케이션팀
02-2255-8236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