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삼성전자, 여성 임직원 위한 디지털시티 어린이집 개원

디지털시티에 보육 정원 600명, 건물 연면적 2,800평 어린이집 개원
여성임직원, 육아 부담 덜어 개인 역량 발휘에 집중 가능
전국 6개 사업장에 9개 어린이집 운영, 1900여명 여성임직원 수혜

2012-06-05 10:00
삼성전자 제공
  • 삼성전자가 여성 임직원들이 육아 부담을 덜고 업무에 집중해 개인 역량을 더욱더 발휘할 수 있도록 디지털시티(수원사업장)에 어린이집을 개원했다. 현판식 모습(왼쪽부터 학부모대표 김현옥 책임, 대표 원아, 박성경 어린이집 원장, 대표 원아, 삼성전자 DMC부문 인사팀 인사지원그룹장 한민호 전무, 삼성전자 디지털시티 한가족협의회 사원대표 조영욱 과장, 삼성전자 DMC부문 인사팀장 원기찬 부사장, 삼성중공업 한규현 전무, 삼성전자 DMC부문 수원지원센터장 류인 상무)

  • 삼성전자가 여성 임직원들이 육아 부담을 덜고 업무에 집중해 개인 역량을 더욱더 발휘할 수 있도록 디지털시티(수원사업장)에 어린이집을 개원했다. 기념식수 행사를 진행하는 모습(왼쪽부터 대표원아, 박성경 어린이집 원장, 대표원아, 삼성전자 디지털시티 한가족협의회 사원대표 조영욱 과장, 삼성전자 DMC부문 인사팀장 원기찬 부사장)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6월 05일 -- 삼성전자가 여성 임직원들이 육아 부담을 덜고 업무에 집중해 보다 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어린이집을 개원했다.

삼성전자는 5일 디지털시티에 기존 어린이집을 증축하고 1개 동을 신축해 보육 정원 600명, 건물 연면적 2,800평 규모의 어린이집을 개원했다.

이번에 개원한 삼성전자 디지털시티 어린이집은 전국 최대 규모이다.

개원행사에는 삼성전자 DMC부문 인사팀장 원기찬 부사장 등 주요 임원과 어린이집 교직원 및 학부모들이 참석했다.

1996년에 정원 94명으로 처음 개원한 삼성전자 디지털시티 어린이집이 6배 이상 수용 가능한 어린이집으로 거듭나 많은 여성 임직원들의 육아 부담을 덜어 줄 것으로 예상된다.

만1세~5세 자녀를 둔 여성임직원이라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입소 여부는 공개 추첨을 통하여 결정된다.

삼성전자 DMC부문 인사팀장 원기찬 부사장은 “보다 많은 여성 임직원이 육아 부담을 덜고 본인의 역량을 발휘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어린이집 원아들도 밝고 건강하게 자라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삼성전자는 전국의 6개 사업장에 9개의 어린이집을 운영하고 있으며, 2012년 현재 총 1,900여명의 여성 임직원들이 혜택을 받고 있다.

삼성전자는 원격근무제를 도입해 화상회의 시스템, 수유실 등이 설치된 ‘스마트워크센터’를 서울과 분당 두 지역에 구축하는 등 여성이 근무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삼성전자 개요
삼성전자는 반도체, 통신, 디지털 미디어와 디지털 컨버전스 기술을 보유한 글로벌 리더로, 2016년 200조원의 매출과 28조원의 영업이익을 달성했다. 전세계에서 9만6898명의 직원을 고용하고 있으며 세계 51개국에 90개가 넘는 오피스를 열고 있다. 삼성전자는 디지털 어플라이언스 부문, 디지털 미디어 부분, LCD부분, 반도체 부분, 통신 네트워크 부분 등 5개 부문으로 이루어져 있다. 세계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브랜드인 삼성전자는 스마트폰, 디지털 TV, 메모리 반도체, OLED, TFT-LCD 분야에서 세계 선두 주자이다.

보도자료 출처: 삼성전자 (코스피: 005930)

삼성전자
커뮤니케이션팀
02-2255-8228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화면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