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06-14 15:29
전북도, 새만금 신항 기공식 개최
전주--(뉴스와이어) 2012년 06월 14일 -- 전북 발전을 비약적으로 앞당길 새만금 신항이 드디어 첫삽을 떴다.

14일 새만금 방조제 33센터에서 김황식 국무총리를 비롯 한만희 국토해양부 제1차관, 김완주 전북도지사 등 각계 각층 5백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새만금 신항 기공식을 가졌다.

오는 2020년 개항을 목표를 건설되는 새만금 신항은 1단계로 방파제 3.1km, 부두 4선석, 항만부지 52만 4천㎡ 규모로 모두 1조 548억원이 투입되게 된다.

또 오는 2021년부터 2030년까지 1조 4,934억원을 투입해 2단계 사업을 추진한다.

이로써 부두 14선석과 항만부지 435만 6천㎡, 방파제 0.4km가 완공되면 새만금 신항은 모두 18선석을 갖추게 된다.

이로써 새만금 내부개발에 맞춰 새만금이 국제 명품도시로서 비상하기 위한 대규모 SOC사업이 첫발을 내딛게 된 것이다.

새만금 신항은 지리적 접근성으로 물류비 절감 등을 통해 전라북도가 대중국 수출전진기지(첨단산업기지)로 우뚝 서 전북이 동북아 경제중심 도시로 발전하는 관문 역할을 수행하게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김완주 지사는 이날 환영사를 통해 “오늘은 군산항 개항 이후 113년만에 새로운 신항이 하나 더 건설되는 쾌거로 아주 뜻깊고 역사적인 날”이라며 “전북 도민들이 하나같이 똘똘 뭉쳐 30여년만에 일궈낸 아주 값진 성과”라고 말했다.

김 지사는 또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인공섬식으로 친환경적이고 생태 공원화된 아름다운 명품 미항으로 건설될 새만금 신항이 네덜란드의 로테르담항처럼 세계적인 물류 중심 항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배후 물류복합산단 조성 등에 적극 나서겠다”며 “새만금이 해상강국의 꿈이 시작되며 동북아를 넘어 지구촌 무역의 해상 중심기지가 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자”고 강조했다.
  • 언론 연락처
  • 전라북도청
    녹색교통물류과
    063-280-3592
전라북도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전라북도청
녹색교통물류과
063-280-3592
http://www.jeonbuk.go.kr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농수산  수산/해양  정책/정부  지방자치단체  설립  전북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