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인 2명중 1명 ‘사전 피임약 재분류 반대’

응답자 54.3%, 사후 피임약 “처방전 필요없어”

2012-06-22 17:42
두잇서베이 제공
  • 사전 피임약의 전문약 분류에 대한 설문조사 결과

  • 사후피임약의 선호하는 구매방법에 대한 설문조사 결과

  • 피임약 재분류에 대한 설문조사 결과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6월 22일 -- 정부의 피임제 재분류안에 대한 찬반 논란이 거세지는 가운데, 이에 대한 여론조사 결과가 관심을 끌고 있다.

온라인 설문조사 전문기업 두잇서베이(www.dooit.co.kr)가 성인 1698명을 대상으로 ‘피임약 재분류’에 대해 지난 6월 19일부터 3일간 여론조사를 실시한 결과, 전체 응답자 가운데 ‘반대’와 ‘찬성’의 비율이 오차범위 이내인 38.7%대 37.8%로 각각 나타났으며, 사전 피임약을 의사 처방이 필요한 전문의약품으로 분류한 것에 대해서는 응답자의 49.5%가 이를 반대하는데 반해, 찬성하는 응답자는 32.9%로 조사됐다.

이번 여론조사는 95%신뢰수준에 표본오차는 ±2.38%다.

사후 피임약이 인간 생명을 죽이는 낙태약이라는 일부 견해에 대해서는 응답자의 56.3%가 ‘동의하지 않는다’고 답했으며, 따라서 의사의 처방전 없이 약국에서 구입할 수 있어야 한다는 응답자가 전체의 54.3%를 차지했다.

한편, 사후 피임약을 의사의 처방없이 약국에서 구입 할 수 있어야 하는 이유로는 ‘의사 진료에 대한 거부감’(46.0%), ‘구입 절차 간편’(23.8%)을 들었으며, 반대로 의사의 처방을 통해서 구입해야 하는 이유로는 ‘약의 오·남용 방지’(39.7%), ‘성 문란 예방’(20.3%)순으로 조사했다.

두잇서베이 개요
두잇서베이는 국내 최대의 설문 플랫폼을 제공하고 있다. 온라인 조사는 물론 스마트폰 설문조사를 진행하며, 세계최초 위치기반 설문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다.

온라인설문조사 두잇서베이
대표 최종기
070-8658-2121
Email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