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전남 극단갯돌, 호국보훈의 달 ‘함평 독립운동가 일강 김철 선생 일대기’ 공연

2012-06-22 18:06 | 극단갯돌
  • 공연중 임시정부앞 장면

  • 태극기춤 장면

  • 일본 모리형사 관객과의 댓거리 장면

목포--(뉴스와이어) 2012년 06월 22일 -- 극단갯돌(대표 문관수)은 함평군과 국가보훈처 후원으로 마당극 ‘독립운동가 김철’을 함평 독립운동가 일강 김철기념관 앞마당 특설무대에서 6월29일 오전10:00에 함평군민 함평인근 초·중·고등학생들과 함께 공연이 펼쳐진다.

마당극 ‘독립운동가 김철’은 선생의 드라마 같은 감동적인 생애를 재조명하고 의향의 고장인 함평천지와 같은 선생의 드넓은 인간미와 조국애에 대한 정신을조명하며 김 철 선생의 일대기를 통해 조국사랑에 대한 정신을 조명하면서 오늘날 현대인들에게 나라사랑의 가치이념을 전달하고자 한다.

이번 작품은 1886년 의향의 고장 함평에서 태어나 1917년 중국 상해로 망명하여 1934년 순직하기까지 조국의 독립을 위해 온 몸을 바쳐 헌신한 독립운동가 일강(一江) 김 철(金 澈) 선생의 일대기를 마당극으로 제작한 공연이다.

독립운동가 김 철 선생은 서슬퍼런 일제의 탄압에도 불구하고 자주 독립을 위해 대한민국 임시정부 건설에 이바지한 숨은 공로자이다. 그는 임시정부의 요직에 있으면서 대학에서 법학을 전공한 엘리트답게 침착하고 과학적인 논리로 임시정부 발전과 독립운동실천에 매진한다.

김 철 선생은 음지에서 갖은 고초를 겪으면서 일제의 탄압에 맞서 싸웠고 그리하여 당시 김 구, 안창호, 김규식, 여운형 등의 임시정부 각료와 애국동지들에게 귀감이 되었다. 김 철 선생은 무엇보다도 좌우편향에 휘둘리지 않고 민족이 하나 되어 조국의 독립을 위해 싸워야 한다고 주장한다.

공연에서는 마당극의 특징인 풍자와 해학을 통해 일제의 만행을 정면으로 다루었고 대한민국 임시정부 건설에 참여했던 애국지사들의 정신, 머나먼 타국 땅에서 어렵게 생활해야했던 독립운동가들의 일상을 해학적으로 꾸민다.

또한, 이날 공연에는 함평군 관내 초·중·고학생 300여명이 특별 초대되어 마당극 ‘독립운동가 김철’을 통해 근대역사를 한눈에 보고 나라사랑의 마음을 독립운동가들의 활약과 함께 독립운동의 정신을 직접 체험하는 교육의 장도 펼쳐진다.

극단갯돌 개요
극단갯돌은 1981년 창단한 전라남도 지정 전문예술단체이다. 문관수 대표외 16여명의 젊은 문화 일꾼들이 패기와 실험정신으로 우리 연극 찾기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고 그동안 전라도 마당극을 비롯해 노래극, 연극, 뮤지컬, 아동극, 청소년극 등 다양한 형식과 시대를 날카롭게 비판하는 시대정신으로 환경, 통일, 역사, 교육 등의 문제를 다룬 작품을 전통적 민족정서를 바탕으로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보도자료 출처: 극단갯돌
웹사이트: http://www.getdol.com

극단갯돌
기획실
실장 안영제
010-4631-2434
Email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