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태양광 테스트베드 구축사업 “최우수” 평가
전주--(뉴스와이어) 2012년 07월 02일 -- 전라북도는 지난해 5월 지식경제부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추진되고 있는 태양광 테스트베드 구축사업의 1차년도 사업평가 결과 “최우수”로 평가되어 2차년도 사업비증액이 결정되었다고 밝혔다.

태양광 테스트베드 사업은 중소·중견기업이 개발한 부품과 신기술 제품이 시장에 출시되기 전에 미리 제품의 성능과 신뢰성, 성공가능성을 시험 및 실증을 통해 알아보는 테스트환경을 조성하는 것으로, 부안 신재생에너지단지에 입주해 있는 전북대학교 신재생에너지소재개발지원센터가 사업을 주관하고 한국산업기술시험원이 참여하여 3년간 총 116억원을 투자하여 태양광 소재평가장비 20종 구축 등을 통하여 관련기업의 제품개발부터 성능평가, 야외실증까지 전 단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태양광 테스트베드 사업으로 현재 웨이퍼 및 모듈의 성능평가 장비 7종(20억)이 구축되었으며, 102개 기업에 이미 구축된 태양전지/모듈 제조 및 성능평가장비 등을 활용하여 632건(1,724시간)의 기술지원을 하였으며 기업에서 요구하는 현장 애로기술 지도와 상담 53건(전지 소재 개발, 실리콘 태양전지/모듈 공정 효율분석 등), 기업이 의뢰한 태양광 소재(EVA Sheet, Cu paste 등) 성능평가 및 성적서 36건 발행하였으며, 태양광 전문기술인력 양성을 위한 수시/중단기 교육 및 기술세미나 43회 개최 등을 통하여 기업 기술인력 680명의 재교육을 실시하였다.

또한 기업과 공동으로 연구개발사업 컨소시엄을 구성하여 기업의 시제품 제작 및 기술개발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태양광 R&D 기술개발을 위한 논문 발표(4회), 특허 등록 및 출원 6건 등 온라인을 통한 기술자료 구축 및 관련 기업 홍보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 언론 연락처
  • 전라북도청
    녹색에너지산업과
    063-280-2354
전라북도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