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서울대 폐지, 반대 55.4% vs 찬성 15.2%

2012-07-03 11:44 | 리얼미터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7월 03일 -- 최근 민주통합당에서 검토하고 있는 ‘서울대 폐지’ 공약과 관련한 조사에서, 반대한다는 의견이 우세한 것으로 나타났다. 중앙일보와 JTBC가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에 의뢰해, 서울대 폐지 찬반에 대한 조사를 실시한 결과, ‘’반대의견‘이 55.4%로 매우 높게 나타난 반면, ’찬성의견‘은 15.2%에 불과해, 절반 이상이 서울대 폐지에 대해 반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역별로는 대전/충청에서 67.8%로 서울대 폐지 반대의견이 높게 나타났고, 다음으로 61.4%를 기록한 경기/인천이 그 뒤를 이었다. 그 다음으로 부산/경남/울산 53.9%, 서울 53.1%, 대구/경북 52.8%, 전북 49.1%, 전남/광주 38.3% 순이었다.

연령별로는 20대에서 68.8%로 ‘반대의견’이 높게 나타났고, 다음으로 50대 58.9%, 30대 56.9%, 60대 이상 50.1% 순으로 나타났으며, 40대는 46.3%로 비교적 ‘반대의견’이 낮게 나타났다.

이번 조사는 7월 2일,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750명을 대상으로 휴대전화와 유선전화(유선전화 80%, 휴대전화 20%) RDD 자동응답 방식으로 조사했고, 지역별 인구비례에 따라 무작위 추출후, 통계처리 과정에서 성, 연령, 지역별로 인구비례 가중치를 부여했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 3.6%p였다.

보도자료 출처: 리얼미터

리얼미터
02-548-4071
Email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