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웹케시, 뇌종양 어린이 치료비 기부

창립기념 임직원 일일호프 및 자선바자회 통해 기금모금
지난 11일 서울대어린이병원 방문 뇌종양 환아에 전달

출처: 웹케시
2012-07-12 10:30
  • 후원금 전달식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7월 12일 -- 웹케시(대표이사 석창규)는 지난 7월 11일 창립기념 임직원 자선 바자회 및 일일호프를 통해 모금한 자선기금을 서울대학교 어린이병원을 찾아 전달했다.

이날 웹케시는 뇌종양으로 고통 받고 있는 박수빈(7) 양과 어머니에게 모금된 기금 총 5,579,000원을 전달했으며, 더불어 선물 전달 등 위로의 시간을 갖았다.

현재 수빈양은 다섯 번째 뇌종양 수술을 받은 상태로 다음 달부터 항암치료에 들어갈 계획으로, 상태가 호전될 경우 골수이식도 고려하고 있다.

웹케시 관계자는 “임직원들의 작은 정성이 모여서 7살 어린 수빈양의 힘겹고 외로운 싸움에 작은 위로가 된 것 같아 기쁘다”며 “수빈양의 빠른 쾌유를 빌며, 앞으로도 우리 주위의 이웃과 더 많은 온정을 나눌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웹케시 전 임직원은 매달 급여에서 만 원 이하의 우수리 금액을 매달 백혈병소아암 협회에 기부해 오고 있다.

웹케시 개요
웹케시(대표 윤완수)는 IMF 이전 부산, 경남지역을 연고로 전자금융을 선도하던 동남은행 출신들이 설립한 핀테크 전문기업으로, 1999년 설립 이후 지난 17년간 국내 최고 기술 및 전문인력을 바탕으로 비즈니스 SW 분야의 혁신을 이루어오고 있다. 2001년 국내 최초 기업전용 인터넷뱅킹 구축을 시작으로 2004년에는 CMS(자금관리서비스)를 금융권에 제공하며 사업을 확장했으며, 2014년 11월 국내 최초로 기업용 비즈니스 앱스토어 ‘비즈플레이’를 출시해 기업 비즈니스에 필요한 다양한 어플리케이션을 제공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2월 업계 최초로 B2B 핀테크 연구센터를 설립하여 사례조사, 비즈니스 상품 개발 및 확산, 금융기관 대상 핀테크 전략수립 컨설팅 등 분야 전반에 걸친 연구 및 컨설팅업무를 수행하며 B2B 핀테크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언론 연락처

웹케시
김도열 팀장
02-3779-0611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보도자료 공유하기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자세히 보기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