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경기도, 공동주택 입구·승강기에 안내 스티커 10만여장 부착

2012-07-12 10:00
경기도청 제공

수원--(뉴스와이어) 2012년 07월 12일 -- 공동주택 입구와 승강기 등 입주민이 쉽게 기억할 수 있는 장소에 도로명주소 안내스티커가 부착된다.

경기도는 도내 아파트, 연립주택 등 공동주택 약 3만 4천동의 동별 출입문과 승강기 등에 약 10만3천장의 도로명주소 안내스티커를 부착할 예정이라고 12일 밝혔다.

도는 지난해 7월 29일 전국적으로 일제히 새 주소가 고시되고 각 가정마다 안내문이 배달되었지만 새 주소 사용의 필요성을 피부로 느낄 수 없다는 여론에 따라 공동주택 안내스티커를 부착한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도는 7월 중순까지 디자인 표준안을 마련하고 각 시군에 스티커를 배부하여 9월까지 새 주소 안내스티커 부착을 완료할 계획이다. 단독주택은 출입구에 입주자가 쉽게 볼 수 있는 건물 번호판이 부착되어 있어 제외된다.

도로명주소는 국민의 혼란 방지를 위하여 지번 주소와 함께 사용되고 있지만, 2014년 1월 1일부터는 전국적으로 도로명과 건물번호로 구성된 새주소만 사용할 수 있다. 거주지 도로명주소는 도로명주소안내시템(www.juso.go.kr)에서 쉽게 확인할 수 있다.

경기도청 개요
경기도청은 1200만 도민을 위해 봉사하는 기관으로, 2014년 당선된 남경필 도시자가 도정을 이끌고 있다. 남경필 도시자는 현잔 중심 생명안정망 구축, 일자리 70만개 생성, 녹슨 상수도 배과교체 및 재난 위험시설 철거 및 개축 등 지원, 신개념 슈퍼맨 펀드, 바로 타고 앉아가는 굿모닝버스, 따뜻하고 복된 마을공동체 설립, 경기은행 설립, 빅데이터 무료 제공, 공교육 강화, 경기북부 10개년 발전계획 등을 10대 핵심 공약으로 삼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gg.go.kr

경기도청
토지정보과
김지희
031-8008-4942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