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경기도, 해외 9개국 11개 업체와 1,200만달러 수출 계약

출처: 경기도청
2012-07-12 10:03

수원--(뉴스와이어) 2012년 07월 12일 -- 김치, 면, 막걸리, 떡 등 경기도산 농식품이 세계인의 입맛을 사로잡고 있다.

경기도(도지사 김문수)는 13일 경기도청에서 9개국 해외 농식품 바이어와 1,200만달러 상당의 농식품 수출 계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은 7월 11일부터 13일까지 3일간 경기도,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경기지사가 홍콩, 미국, 호주, 베트남, 미얀마 등 9개국 11업체 해외 바이어를 초청해 실시한 수출상담회로 거둔 성과이다.

이날 캐나다 티브라더스 푸드는 ㈜알엔지의 김, 김치, 면류 등을, 미얀마 씨티마트는 호산물산(주)의 버섯, 막걸리, 차류를, 베트남의 ‘민한 유통’은 (주)상경비나의 인삼, 떡류 등을 수입키로 하고 계약을 체결한다.

계약을 체결한 베트남 바이어는 “우수한 한국 인삼제조 생산업체를 찾고 있었는데 이번 경기도 초청행사에 참가해 김포파주인삼농협의 생산설비 등 자동화된 현대시설 생산현장과 인삼의 우수성과 안전성을 직접 확인하고 신뢰감이 생겼다”고 말했다.

바이어들은 방문 기간 동안 도내 농식품 생산업체 청아랑영농조합(느타리버섯), 청계원(신선계란)생산시설과 농수산물유통센터 등을 방문해 생산 유통체계를 견학했다. 이어 수원농산물유통센터에서 경기도지사 인증 G마크 전용관과 식자재 코너 등을 견학하고 경기도 농식품의 품질을 호평했다.

한편, 해외바이어 수출상담회는 경기도가 매년 6∼7월 해외 바이어를 초청하여 수출업체와의 수출상담 및 도내 우수 생산시설 현장을 보여주고 현장 계약을 직접 맺는 것으로 지난 2005년부터 실시하고 있다.

이 행사를 통해 지금까지 51개국 72명의 바이어가 5,900만달러(한화 675억원) 규모의 경기 농식품을 구매했다. 지난해에는 1,100만달러의 수출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진찬 도 농정국장은 계약 체결식에서 “이번 계약을 통해 경기 농식품의 세계시장 진출 가능성을 다시 한 번 확인하게 됐다”며 “앞으로 선진국형 농식품 수출 강국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수출인프라 구축 강화와 신 한류문화를 활용한 농식품 수출 사업을 더욱 강력하게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경기도청 개요
경기도청은 1200만 도민을 위해 봉사하는 기관으로, 2014년 당선된 남경필 도시자가 도정을 이끌고 있다. 남경필 도시자는 현잔 중심 생명안정망 구축, 일자리 70만개 생성, 녹슨 상수도 배과교체 및 재난 위험시설 철거 및 개축 등 지원, 신개념 슈퍼맨 펀드, 바로 타고 앉아가는 굿모닝버스, 따뜻하고 복된 마을공동체 설립, 경기은행 설립, 빅데이터 무료 제공, 공교육 강화, 경기북부 10개년 발전계획 등을 10대 핵심 공약으로 삼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gg.go.kr
언론 연락처

경기도청
농식품유통과
이재환
031-8008-4452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뉴스 공유하기

언론 연락처

경기도청
농식품유통과
이재환
031-8008-4452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