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십자 Logo
녹십자, 각 분야 수상으로 산업계 주목
용인--(뉴스와이어) 2012년 07월 12일 -- 녹십자(대표 조순태)가 최근 다양한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며 국내 제약업계는 물론 국내 산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녹십자는 지난달 28일 한국거래소에서 열린 ‘2012 투명경영대상’ 시상식에서 전체 유가증권 상장기업 791개, 코스닥 상장기업 1천31개사 상장기업 중 2011년도 회계투명성 지수가 우수한 기업으로 평가 받아 OCI, KB금융지주에 이어 3위를 차지해 우수상을 수상했다.

한국회계학회와 한국공인회계사회가 공동 주최하는 투명경영대상은 한국상장기업의 회계 투명성을 제고할 목적으로 지난 1997년 한국회계학회가 처음 제정한 이후 2011년부터 모든 상장기업에 대해 회계투명성 평가를 거쳐 회계투명성 지수를 부여하고, 회계투명성 지수가 상위인 기업들에 대해 시상하는 제도다.

녹십자는 사업보고서와 사업보고서와 감사보고서 평가에서 공시의 충실도가 높은 것으로 평가 받았으며, 40년 동안 흑자경영을 이어 온 내실 경영측면과 ERP시스템 구축 등의 회계 투명성 제고를 위한 노력 등도 높이 평가됐다.

이와 함께 녹십자는 지난 9일 매경이코노미가 선정한 ‘대한민국 존경받는 기업’ 5위에도 선정됐다.

‘대한민국 존경받는 기업’은 교육과학기술부가 인정하는 한국형 MBA 석사과정에 재학 중인 13개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를 토대로 발표됐다. 대상 기업은 매경이코노미가 선정한 국내 100대 기업 및 상장기업 200개 기업 중 엄격한 기준을 통해 선정된 126개 기업에 한해서 실시됐으며, 최종적으로 50개 기업만이 선정됐다.

녹십자는 제약회사 중 유일하게 상위권에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으며, 세부항목별로는 업종의 공익성, 사회공헌, 친환경 경영 부문에서 각각 3위에 올랐고, 여성과 장애인 고용에서도 6위에 달하는 좋은 점수를 얻었다.

녹십자 관계자는 “이러한 결과는 녹십자가 그 동안 엄격하리만큼 원칙과 내실을 중시한 정도경영을 고수하며, 기업이윤의 사회환원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해 왔기 때문”이라고 설명하며, “주주, 고객, 임직원, 협력사 등 이해관계자들에게 신뢰와 만족을 주기 위해 투명경영과 윤리경영에 더욱 힘써 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녹십자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