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체육관광부 Logo
2012-07-13 09:53
최광식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23개국 44명 외국인에게 한국문화 특강 진행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7월 13일 -- ‘2012년 국외 한국어 전문가 초청 연수’*(국립국어원 주최)에 참가한 23개국 한국어 전문가(44명)가 7월 13일(오후 3시)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최광식)을 만난다.

* 국립국어원에서 1992년에 시작하여 올해로 21주년을 맞는 ‘국외 한국어 전문가 초청 연수’는 국외 한국어 교원의 전문성과 한국어 전문가의 한국문화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상호 교류를 강화하기 위하여 마련

현지 대학 한국어과·한국학과 교수, 공공기관의 한국어 강사, 현지 정부의 한국어 교육 관계자, 통·번역가 등 44명으로 구성된 참가자들은 최광식 장관의 ‘스마트 시대의 문화강국 비전-전통과 현대의 창조적 융화’라는 제목의 강연을 듣게 된다. 이번 강연에는 ‘옛것을 본받아 새로운 것을 창조한다’는 ‘법고창신’의 정신으로 한국문화의 멋과 맛, 철학을 포함하여, 현시대의 한류가 일시적인 유행이 아닌 전통문화를 바탕으로 재창조·계승될 것이라는 우리 정부의 문화비전을 담고 있다.

또한 장관의 특강 전후로 연수생 44명이 준비한 문화 행사도 마련된다. 특강 전에는 뉴질랜드에서 온 리처드 필립스 교수(오클랜드 대학)가 2주간 진행된 한국어 연수와 문화체험을 통해 느낀 한국에서의 추억을 자신의 애창곡인 ‘물망초’에 담아 부른다. 또한 특강 이후 폴란드에서 온 안나 파라도브스카 교수(바르샤바 대학)가 연수생 전체를 대신하여 연수 과정과 특강에 대한 소감을 발표한다. 마지막으로 방글라데시에서 온 리파트 파르자나 수미 강사(브랙 대학)가 연수생 대표로 장관에게 현지의 기념품을 전달할 예정이다.

국외 한국어 전문가의 자질향상을 목적으로 매년 개최해온 2012 국외 한국어 전문가 초청연수가 이번 장관 특강으로 외국인 전문가들에게 한국 문화의 원천과 현주소를 생생하게 전달함으로써, 외국인 전문가의 현지 한국어·한국문화 전달 및 보급 역량을 강화하는 데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 언론 연락처
  • 국립국어원
    한국어교육진흥과
    이규완 사무관
    02-2669-9742
문화체육관광부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국립국어원
한국어교육진흥과
이규완 사무관
02-2669-9742
http://www.mct.go.kr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문화/연예  학술  정책/정부  정부  행사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