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일주일 만에 또 태양흑점 폭발 발생

7.13일(금) 새벽 1시 35분 태양 중앙에서 3단계급 흑점 폭발
내일까지 일시적인 단파통신 장애 발생 가능

2012-07-13 10:42
방송통신위원회 제공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7월 13일 -- 방송통신위원회 국립전파연구원(원장 이동형)은 7월 13일(금) 새벽 1시 35분경 태양의 중앙에서 3단계(주의)급 태양흑점 폭발 현상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이번 흑점 폭발은 지난 7월 7일(토)에 이어 일주일 만에 또 발생한 것이다.

※ 경보 등급 : 1단계(일반), 2단계(관심), 3단계(주의), 4단계(경계), 5단계(심각)

이번 흑점 폭발로 태양에서 방출된 태양X선은 약 8분 만에 지구에 도달해 미국·캐나다와 남미 지역에 약 1시간 정도 단파통신 두절 현상을 일으켰다. 다행히 우리나라는 당시 밤 시간대로 태양 반대편에 위치해 태양X선에 의한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태양X선과 함께 방출된 고에너지입자와 코로나물질은 오늘 내일 사이에 지구에 도달해 전리층과 자기장에 약한 수준의 교란을 일으킬 것으로 예상된다.

※ 고에너지입자 : 태양흑점 폭발에 동반되어 우주공간으로 방출되는 높은에너지(10 MeV 이상)를 띈 양성자(proton)

코로나물질 : 태양을 구성하는 양성자, 전자, 헬륨이온 등 태양 대기 물질

국립전파연구원 우주전파센터는 고에너지입자와 코로나물질의 영향으로 내일까지 일시적인 단파통신 장애가 발생할 수 있을 것으로 예측하였다.

또한 이번 폭발을 일으킨 흑점번호 1520번이 현재 태양의 중앙에 위치하고 있어 태양자전에 따라 지구 반대편으로 향하게 되는 향후 일주일간 추가적인 폭발이 있을 수 있다고 내다봤다.

이재형 우주전파센터장은 “국민들의 일상생활에는 별 피해가 없으므로 불안해할 필요는 없다”고 강조하고, “그렇지만 단파통신이나 위성운용에 영향을 줄 수 있는 만큼 항공사·군·위성관리기관 등은 우주전파센터가 제공하는 태양활동 예보와 경보에 지속적인 관심을 기울일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우주전파센터에서는 태양활동에 대한 예보와 경보 서비스를 이메일과 문자메시지(SMS)로 제공하고 있다. 서비스를 받으려면 우주전파센터 홈페이지(www.spaceweather.go.kr)에서 신청하면 된다.

방송통신위원회 개요
방송통신위원회는 디지털 기술의 발달에 따른 방송과 통신의 융합현상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고, 방송의 자유와 공공성 및 공익성을 보장하며, 방송과 통신의 균형발전과 국제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대통령 직속 합의제 행정기구로 출범하였다. ‘방송통신위원회의 설치 및 운영에 관한 법률’에 의거하여 설립된 방송통신위원회는 방송과 통신에 관한 규제와 이용자 보호, 방송의 독립성 보장을 위하여 필요한 사항 등의 업무를 총괄하고 있으며, 방송과 통신의 융합현상에 능동적으로 대응하면서 방송의 자유와 공공성 및 공익성을 보장하고, 방송과 통신의 균형 발전 및 국제 경쟁력을 강화하는 것 등을 설립목적으로 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kcc.go.kr

방송통신위원회
우주전파센터
예보팀
홍순학 연구사
064-797-7032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