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D, 국내 첫 제품 2.1채널 스피커 ’A320’ 출시
  • - OEM 생산 기업의 자사 브랜드 제품 출시…국내 스피커 시장 술렁
    - 전문 기술력으로 개발된 고퀄리티 스피커…합리적 가격으로 승부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7월 17일 -- 캔스톤 어쿠스틱스(대표 한종민)가 국내에 새롭게 런칭한 ‘F&D’의 첫 제품인 2.1채널 스피커 ‘A320’를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F&D’는 전문 음향 업체의 기술 개발 및 생산기지 역할을 담당한 OEM 전문기업 펜다(FENDA)의 독자적 멀티미디어 스피커 브랜드다.

국내에 출시되는 첫 제품인 ‘A320’은 국내 스피커 시장 진출을 위해 F&D가 야심차게 내놓은 제품으로 음악 본래의 아름다움을 재생하는 신뢰성 높은 품질 및 성능을 강조한 F&D의 대표 모델이다.

2.1채널 스피커의 새로운 기준이 될 ‘A320’은 전문화된 통합 오디오 시스템 제조공장에서 만들어져 완성도가 뛰어날 뿐만 아니라 자체 개발한 드라이버 제작 기술이 적용된 높은 퀄리티의 제품이다.

3인치 풀레인지 스피커 ‘A320’은 6.5인치의 대구경 우퍼 유닛과 두 개의 위성스피커로 음역간 밸런스가 우수하다.

동가격대에서는 찾아보기 힘든 6.5인치의 대형 우퍼와 잘 다듬어진 인클로저는 견고한 울림과 소리의 공간감을 구현하고 음의 밀도와 무게도 완벽하다.

또한 유연하게 곡면 처리된 두 개의 위성스피커는 음의 회절과 정재파를 억제해 음색이 한결 깨끗하며, 섬세한 중·고음의 표현으로 입체적이면서 자연스러운 사운드를 완성한다.

‘A320’은 이처럼 동가격대에서는 쉽게 볼 수 없는 고급 성능과 함께 탁월한 내구성을 갖췄다.

견고한 메탈 재질의 그릴을 채용해 외부 충격이나 부주의로 인한 유닛 손상을 최소화하며 제품의 안전성까지 보장했다.

다이얼 방식의 유선 리모컨을 제공해 사용자의 편의를 배려한 것도 이 제품의 특징이다.

유선 리모컨에는 휴대용 멀티미디어 기기 등 다른 음향기기와의 호환성이 용이하도록 AUX 및 이어폰 단자가 배치돼 사용이 편리하다.

이와 함께 효율적이고 자유로운 공간 배치가 가능할 뿐만 아니라 세련된 블랙 색상으로 고급스러운 인테리어 효과까지 경험할 수 있다.

캔스톤 어쿠스틱스를 통해 출시되는 F&D ‘A320’은 권장소비자가격 5만 8,000원으로 책정됐다.

캔스톤 어쿠스틱스 한종민 대표는 “’F&D’가 한국 진출을 위해 선보이는 ‘A320’은 고퀄리티로 무장한 합리적 가격의 스피커”라며 “그동안 유명 스피커 브랜드의 생산을 도맡아 온 펜다의 기술력이 잘 나타난 F&D를 필두로 국내 멀티미디어 시장을 확대해 나가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 언론 연락처
  • 캔스톤 어쿠스틱스 홍보대행
    오감인터렉티브
    정혜란AE
    02-2631-8459
    Email 보내기
캔스톤 어쿠스틱스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