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07-17 14:55
대구시, 애질런트 뇌대사체학 연구 협력 추진
  • - 애질런트 및 디지시트와 업무협약 체결
대구--(뉴스와이어) 2012년 07월 17일 -- 대구시는 세계 최고의 측정 전문 기업인 美 애질런트 테크놀로지스(이하 애질런트)와 대구경북과학기술원(이하 디지스트)이 협력해 아시아에서 최초로 애질런트가 참여하는 ‘Agilent Technologies-DGIST 뇌대사체학 분석 및 인력양성 연구소(가칭)’를 설립하고 공동연구를 수행하기로 했다.

대구시는 애질런트, 디지스트와 7월 18일(수) 오전 11시 30분 대구시청 상황실에서 첨단의료복합단지(이하 첨복단지) 내 공동연구 및 투자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휴렛 패커드(HP)에서 독립한 애질런트는 미국 캘리포니아(산타클라라)에 본사를 두고 현재 전 세계 100개국 이상에서 18,700여 명이 활동하고 있는 글로벌 기업으로 2011년 기준 66억 달러의 매출액을 기록하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 체결은 디지스트 뇌과학부 책임교수이자 대구시 메디시티 특별 자문위원인 가브리엘 로네트 교수(57, 미 존스홉킨스 의과대학 교수)의 적극적인 지원으로 이뤄졌다. 대구시와 디지스트는 첨복단지 및 디지스트의 뇌대사체학* 연구 분야의 든든한 동반자로서 애질런트와의 협력관계에 거는 기대가 크다.

* 뇌대사체학은 뇌안에 있는 세포 내의 대사물질과 대사회로를 총체적으로 분석함으로써 뇌질환을 비롯한 여러 질환을 조기 진단할 수 있는 새로운 과학 분야를 말한다.

이번 협약식 체결을 위해 대구시를 방문하는 로드 미네트(46, 호주) 애질런트 생명과학그룹 한국, 남아시아 태평양 총괄 책임자는 “세계적인 의료산업 R&D 허브를 표방하는 대구경북첨단의료복합단지에 애질런트가 작은 힘을 보탤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하며 특히, 뇌과학 분야의 석학들이 집결해 있는 디지스트와의 협력에 대해 큰 기대를 걸고 있다”고 말했다.

김범일 시장은 “내년 4월 준공하게 되는 첨복단지 커뮤니케이션센터에 개소 예정인 이번 연구소는 생명과학 분야 연구를 위한 핵심 기반 시설로서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며, “특히 국내는 물론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첨단분석 장비 전문인력 공급 허브로 인력 양성에도 힘쓰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 언론 연락처
  • 대구광역시
    첨단의료복합단지지원과
    박미경
    053-803-4381
대구광역시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대구광역시
첨단의료복합단지지원과
박미경
053-803-4381
http://www.daegu.go.kr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건강  병원/의료  정책/정부  지방자치단체  제휴  대구/경북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