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대구시, 애질런트 뇌대사체학 연구 협력 추진

애질런트 및 디지시트와 업무협약 체결

출처: 대구광역시청
2012-07-17 14:55

대구--(뉴스와이어) 2012년 07월 17일 -- 대구시는 세계 최고의 측정 전문 기업인 美 애질런트 테크놀로지스(이하 애질런트)와 대구경북과학기술원(이하 디지스트)이 협력해 아시아에서 최초로 애질런트가 참여하는 ‘Agilent Technologies-DGIST 뇌대사체학 분석 및 인력양성 연구소(가칭)’를 설립하고 공동연구를 수행하기로 했다.

대구시는 애질런트, 디지스트와 7월 18일(수) 오전 11시 30분 대구시청 상황실에서 첨단의료복합단지(이하 첨복단지) 내 공동연구 및 투자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휴렛 패커드(HP)에서 독립한 애질런트는 미국 캘리포니아(산타클라라)에 본사를 두고 현재 전 세계 100개국 이상에서 18,700여 명이 활동하고 있는 글로벌 기업으로 2011년 기준 66억 달러의 매출액을 기록하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 체결은 디지스트 뇌과학부 책임교수이자 대구시 메디시티 특별 자문위원인 가브리엘 로네트 교수(57, 미 존스홉킨스 의과대학 교수)의 적극적인 지원으로 이뤄졌다. 대구시와 디지스트는 첨복단지 및 디지스트의 뇌대사체학* 연구 분야의 든든한 동반자로서 애질런트와의 협력관계에 거는 기대가 크다.

* 뇌대사체학은 뇌안에 있는 세포 내의 대사물질과 대사회로를 총체적으로 분석함으로써 뇌질환을 비롯한 여러 질환을 조기 진단할 수 있는 새로운 과학 분야를 말한다.

이번 협약식 체결을 위해 대구시를 방문하는 로드 미네트(46, 호주) 애질런트 생명과학그룹 한국, 남아시아 태평양 총괄 책임자는 “세계적인 의료산업 R&D 허브를 표방하는 대구경북첨단의료복합단지에 애질런트가 작은 힘을 보탤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하며 특히, 뇌과학 분야의 석학들이 집결해 있는 디지스트와의 협력에 대해 큰 기대를 걸고 있다”고 말했다.

김범일 시장은 “내년 4월 준공하게 되는 첨복단지 커뮤니케이션센터에 개소 예정인 이번 연구소는 생명과학 분야 연구를 위한 핵심 기반 시설로서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며, “특히 국내는 물론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첨단분석 장비 전문인력 공급 허브로 인력 양성에도 힘쓰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대구광역시청 개요
대구광역시청은 260만 시민을 위해 봉사하는 기관으로, 2014년 당선된 권영진 시장이 시정을 이끌고 있다. 권영진 시장은 시민행복과 창조대구를 이루기 위해 대구광역시를 창조경제의 선도도시, 문화융성도시, 안전복지도시, 녹색환경도시, 소통협치도시로 만들겠다는 계획을 세우고 있다.

언론 연락처

대구광역시
첨단의료복합단지지원과
박미경
053-803-4381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뉴스 공유하기

언론 연락처

대구광역시
첨단의료복합단지지원과
박미경
053-803-4381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