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Logo
2012-07-18 11:00
LG유플러스, 국내 최초로 클라우드 게임 시장 진출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7월 18일 -- LG유플러스(부회장 이상철 / www.uplus.co.kr)가 LTE 전국망 구축을 통해 완성한 All-IP 기반 유/무선 네트워크 경쟁우위를 바탕으로 클라우드 게임의 시장 활성화와 게임 개발 생태계 발전을 위해 직접 발벗고 나섰다.

LG유플러스는 국내 최초로 LTE, 초고속인터넷, 와이파이를 통해 PC/온라인 게임을 스마트폰, 패드, IPTV, PC 등 인터넷 기기에서 유투브 동영상을 보듯 원하는 게임을 찾아 클릭하면 곧바로 게임을 즐길 수 있는 클라우드 게임을 시작한다.

이를 위해 LG유플러스는 18일 서울 그랜드 인턴콘티넨탈 호텔에서 LG유플러스 서비스플랫폼사업부 전병욱 전무, 한국게임개발자협회 이승훈 회장, 대만 클라우드 게임 솔루션 제공업체 유비투스 웨슬리 쿠오(Wesley Kuo) 사장, 그래픽 칩셋 제조업체 엔비디아 필 아이슬러(Phil Eisler) 본부장등이 참석한 가운데 사업설명회 갖고 클라우드 게임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고 밝혔다.

클라우드 게임은 다운로드, 설치등의 복잡한 과정을 거치지 않아도 실제 게임은 클라우드 서버에서 실행되기 때문에 유/무선 인터넷 인프라가 구축된 곳이면 PC는 물론 스마트폰, IPTV 등에서 게임을 즐길 수 있다는 장점을 지닌다.

이를 위해 LG유플러스는 클라우드 게임전용 오픈마켓 ‘C-games’를 출시하고 C-games를 통해 게임을 구매하면 동일한 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이용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LG유플러스 서비스플랫폼사업부 전병욱 전무는 “LG유플러스는 최대 75Mbps 속도의 LTE 전국망은 물론 광랜 기반의 초고속인터넷, 와이파이 등 유무선 All-IP망과 IP백본, 데이터센터, 코어망 인프라를 직접 보유하고 있어 그 누구보다도 효율적이고 가장 높은 품질의 진정한 클라우드 게임을 제공할 수 있다”고 말했다.

실제로 3G 모바일 네트워크 환경에서는 한정된 대역폭과 100ms (millisecond) 안팎의 지연시간 품질로 인해 모바일을 통한 클라우드 게임은 불가능했다.

- 클라우드 게임 오픈마켓 C-games 출시

LG유플러스는 클라우드 게임을 위해 고성능 서버 클러스터와 서비스 제공 플랫폼을 구축하고, 누구나 게임을 등록하고 게임을 판매할 수 있는 클라우드 게임전용 오픈마켓 ‘C-games(www.Cgames.co.kr)’를 시작한다.

그동안 인기 PC/온라인 게임을 즐기기 위해서는 고성능 그래픽 카드로 교체하고 패키지를 구매, 다운로드, 설치등의 복잡한 과정을 통해야만 이용이 가능했다.

특히 최신 게임의 경우 그래픽 품질이 높아지고 내용이 방대해지면서 다운로드 받아야 하는 용량이 10GB~20GB에 이르러 게임을 체험해 보려는 사용자들에게는 상당히 번거로운 불편 요소로 작용하고 있었다.

즉, 최신 게임을 구동시키기 위해서 고성능 그래픽 카드나 메모리, 프로세서 등이 필요해 성능이 낮은 PC에서는 슈퍼 스트리트파이터Ⅳ, 롤러코스터 타이쿤3 등 고사양 게임을 즐기기는 불가능했다.

이에 LG유플러스는 다운로드와 설치의 불편함을 근본적으로 제거하고 이용자 기기와 플랫폼 사양에 상관없이 언제 어디서나 최신 인기 게임을 이용할 수 있도록 클라우드 방식의 게임을 선보인 것이다.

LG유플러스는 C-games 출시 시점에 맞춰 액션, 어드벤처, 전략, 롤플레잉, 캐주얼, 레이싱, 스포츠 등 다양한 분야에 걸쳐 준비된 약 30여종의 게임을 우선 제공한다.

한편 LG유플러스는 올해 말까지 국내/외 게임개발사들과 협력, 100여종 이상의 최신 클라우드 게임을 제공할 계획이다.

- 다양한 기기에서 동일한 게임 가능…N스크린 시대 ‘활짝’

클라우드 게임은 특정 기기에 게임을 다운로드 받고 설치하는 방식이 아니라 사용자가 TV, PC, 패드 등의 다양한 인터넷 기기에서 C-games에 접속하면 자신이 구매한 게임을 온라인 동영상 보듯 동일한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는 장점을 지닌다.

이는 실제 게임의 경우 원격 서버에서 실행되고 이용자에게는 클라우드 환경에서 랜더링, 캡처링, 엔코딩, 디코딩 등의 과정을 거친 게임 영상이 제공되기 때문이다.

따라서 고용량, 고성능 게임을 이용하기 위해 고가의 게임전용 하드웨어가 없더라도 유/무선 네트워크에 연결된 인터넷 기기만 있으면 고용량, 고품질, 고사양의 최신 게임을 즐길 수 있다.

특히 클라우드 게임을 TV, PC, 모바일 기기 등 세가지 스크린에서 동시에 게임을 즐길 수 있도록 한 것은 LG유플러스가 국내 최초이며 통신사업자로서는 세계에서 최초다.

해외 통신사 중에는 일본 NTT도코모, 싱가폴 SingTel등이 각각 스마트폰/패드, TV 등 특정 기기에만 한정해 클라우드 게임을 제공하고 있는중이다.

- 게임 생태계 발전에 기여

이번에 LG유플러스가 클라우드 게임시장을 창출함에 따라 게임 컨텐츠 유통혁신은 물론 게임 개발 생태계 발전에도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우선 게임 개발자들은 모바일, TV 등 스크린, 플랫폼별로 게임을 여러 버전으로 개발하지 않아도 되기 때문에 개발비용과 노력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게 됐다.

크로스플랫폼 게임 저작툴이 보급되고는 있지만 모든 기기에 맞춰 게임을 제작하는 것은 여전히 많은 비용과 시간이 필요했다.

하지만 클라우드 게임 환경에서 게임 개발자는 소프트웨어 가상화 작업과 서로 다른 기기 특성에 따라 게임조작 UI를 디자인 할 수 있는 GDK(Game Development Kit)를 통해 쉽게 게임을 제공할 수 있다. 이에 최소한의 자본과 리소스 투입만으로 수익성을 높일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될 것으로 보인다.

또한 다양한 기기로 고객군을 확장할 수 있어 게임 콘텐츠 유통에도 긍정적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외에도 게임 이용자에게는 어떠한 소프트웨어 코드도 전달되지 않기 때문에 불법 다운로드와 해킹으로부터 원천 봉쇄할 수 있고 불법 복제에 따른 피해를 예방할 수 있어 게임 개발자로부터 높은 호응이 예상된다.

한편 LG유플러스는 이날 클라우드 게임 사업설명회에서 클라우드 게임 GDK 보급 및 N스크린 기반의 게임 기획 지원을 위해 한국게임개발자협회(회장 이승훈)와 ‘클라우드 게임 개발자 지원업무 제휴 협약’을 체결했다.

이에 따라 LG유플러스와 유비투스, 한국게임개발자협회는 클라우드 기반 N스크린 게임 개발 경진대회 개최는 물론 게임 개발자를 위한 포럼/커뮤니티 운영 등 다양한 지원방안을 실행할 방침이다.

- 고품질 게임, 어디서든 저렴하게 이용 가능

게임 이용자들도 클라우드 게임이 등장함에 따라 게임전용 콘솔과 고사양 PC에서만 한정적으로 즐길 수 있었던 최신 인기 게임을 훨씬 손쉽게 이용할 수 있게 된다.

기기 마다 서로 다른 버전의 게임을 중복 구매해야 했던 기존 게임 플랫폼과 달리 한번만 구매하면 모든 지원 기기에서 이용할 수 있기 때문에 훨씬 게임 비용을 절감할 수 있게 될 것으로 전망된다.

즉, 게임 이용자들이 게임을 구매하기 이전에 5분~30분의 무료 체험 기회를 제공, 고객은 게임을 맛보기로 이용할 수 있어 후회 없는 게임 구매가 가능하다.

또한 기간에 상관없는 이용요금 이외에도 이용기간에 따라 100원~1만원내의 이용료만 내면 원하는 기기에서 게임을 무제한 이용할 수 있도록 해 다양한 게임을 보다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즉, 클라우드 게임 사용자들은 게임에 따라 1일, 3일, 5일, 7일, 15일, 30일 등 다양한 기간제 옵션을 선택하면 되기 때문이다.

한편 LG유플러스는 LTE 모바일 이용자를 위해 클라우드 게임 전용 요금제도 빠른 시일내 출시, 게임 콘텐츠 사용 비용은 물론 데이터사용에 따른 부담도 대폭 줄이도록 할 방침이다.

- 2014년까지 통신사 상관없이 모든 플랫폼으로 확대

LG유플러스는 LTE 가입자의 경우 스마트폰에서 클라우드 게임을 이용할 수 있도록 LTE 전용 C-games 애플리케이션(App.)을 U+앱마켓에서 제공한다.

또한 U+TV 고객을 위한 C-games 애플리케이션도 빠른 시일내에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LG유플러스는 PC 웹 형태의 C-games는 LG유플러스 가입자 뿐 아니라 경쟁사 가입자들도 이용 가능하도록 했다.

이외에 2014년까지 모든 통신사의 LTE 스마트폰/패드 및 스마트 TV용 오픈 플랫폼에서 동작할 수 있는 앱/클라이언트도 순차적으로 출시할 방침이다.

LG유플러스 전병욱 전무는 “클라우드 게임은 LG유플러스의 ‘LTE위의 LTE’전략의 핵심 서비스 중 하나이며 LTE 시장의 혁신적인 변화를 다시 한번 견인할 수 있는 서비스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 전 전무는 “All-IP 네트워크의 가치와 탈통신의 핵심사업으로서 게임산업의 새로운 패러다임이자 차세대 게임 비즈니스 모델이 되도록 개발자 생태계 육성에 모든 노력을 경주하겠다”고 덧붙였다.
LG유플러스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LG U+
홍보팀
070-4080-3386
Email 보내기
http://www.lguplus.com

LG유플러스(부회장 이상철 / www.uplus.co.kr)가 LTE 등 All-IP기반 유/무선 네트워크 경쟁우위를 바탕으로 PC/온라인 게임을 스마트폰, IPTV, PC 등 인터넷 기기에서 게임을 즐길 수 있는 클라우드 게임을 시작한다. 사진은 도우미들이 클라우드 게임전용 오픈마켓인 C-games에서 제공하는 게임을 스마트폰, 패드, 노트북, IPTV로 자유롭게 이용하는 모습. (사진제공: 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부회장 이상철 / www.uplus.co.kr)가 LTE 등 All-IP기반 유/무선 네트워크 경쟁우위를 바탕으로 PC/온라인 게임을 스마트폰, IPTV, PC 등 인터넷 기기에서 게임을 즐길 수 있는 클라우드 게임을 시작한다. 사진은 도우미들이 클라우드 게임전용 오픈마켓인 C-games에서 제공하는 게임을 스마트폰, 패드, 노트북, IPTV로 자유롭게 이용하는 모습.
(사진제공: LG유플러스)
0x0
0x0
2838x1984
  • LG유플러스(부회장 이상철 / www.uplus.co.kr)가 LTE 등 All-IP기반 유/무선 네트워크 경쟁우위를 바탕으로 PC/온라인 게임을 스마트폰, IPTV, PC 등 인터넷 기기에서 게임을 즐길 수 있는 클라우드 게임을 시작한다. 사진은 도우미들이 클라우드 게임전용 오픈마켓인 C-games에서 제공하는 게임을 스마트폰, 패드, 노트북, IPTV로 자유롭게 이용하는 모습. (사진제공: LG유플러스)
  • LG유플러스 클라우드 게임전용 오픈마켓 ‘C-games’ 로고 (사진제공: LG유플러스)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기술/IT  통신  미디어  게임  사업계획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