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08-08 15:31
전북도, 소비자 상담피해 접수처리 증가
전주--(뉴스와이어) 2012년 08월 08일 -- ‘12년 상반기 전북지역 소비자상담기관을 통한 소비자 상담 피해접수가 증가한 것으로 분석됐다.

전북도에 따르면 ‘12년 상반기 동안 도 소비생활센터를 비롯해 주부클럽 14개 시군지부, 주부교실 등 도내 소비자상담기관에 물품의 사용 및 용역·서비스의 이용 과정에서 발생한 소비자 불만과 피해 접수신청 건수는 총 1만7467건으로 집계됐다.

이는 전년 동기간에 이들 기관에 접수된 1만4731건보다 2,736건(18.6%) 늘어난 수치다.

도내 상담기관별 접수현황에서는 주부클럽 14개 시군지부에 접수된 건수가 1만6163건, 주부교실 전북도지부 744건, 도 소비생활센터 560건이었다.

소비자들의 불만과 피해접수사례가 다소 늘어난 이유는 전국 어디서나 국번없이 1372(일상처리)을 이용하여 전국에 소재한 상담기관들을 네트워크화 한 ‘1372 소비자상담센터’ 운영으로 타지역 소비자상담 접수의 증가에 따라 전체 상담건수가 늘어난 것으로 분석됐다.

◆ 접수방법별

소비자상담 접수방법에서는 ‘전화’를 이용한 건수가 1만6956건(97.1%)으로 대부분을 차지했고, ‘방문’ 438건(2.5%), ‘인터넷상담’ 54건(0.3%), ‘우편’ 13건(0.1%), ‘팩스’ 6건(0.0%) 순이었다.

◆ 성별

접수자의 성별에서는 ‘여성’ 9,379건(53.7%), ‘남성’ 8,088건(46.3%)으로 여성이 남성에 비해 7.4%P 많았다.

◆ 거주지역별

거주지역 접수에서는 ‘전라북도’가 8,408건(48.1%)으로 가장 많았으며, ‘서울시’ 3,281건(18.8%), ‘경기도’ 2,408건(13.8%), ‘인천시’ 805건(4.6%) 등의 순이었다.

◆ 신청이유별

소비자 피해구제에 대한 요구사항별 접수 현황으로는 단순 상품 구매 정보나 사업자와의 분쟁 상황에서 처리 규정 및 대처 방법 등 ‘기타단순문의·상담’이 4,094건(23.4%)으로 가장 많았고, ‘계약의 해제·해지’를 원하는 상담이 3,412건(19.5%), ‘품질 및 A/S’ 3,061건(17.5%), ‘가격·요금·수수료’ 2,650건(15.2%), 사업자의 '기타부당행위‘ 1,778건(10.2%) 등 순이었다.
  • 언론 연락처
  • 전라북도청
    민생경제과
    063-280-3784
전라북도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전라북도청
민생경제과
063-280-3784
http://www.jeonbuk.go.kr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정책/정부  지방자치단체  조사연구  전북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