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전남도, 신안 임자도서 국내 유일 ‘해변 말 축제’ 개최

25~26일 승마크로스컨트리·애마사진 경연·승마체험 등 즐길거리 풍성

2012-08-09 15:11
전라남도청 제공

무안--(뉴스와이어) 2012년 08월 09일 -- 전라남도는 해변 승마의 명소이자 전국에서 가장 긴 백사장을 보유한 신안 임자 대광해변에서 오는 25일부터 26일까지 국내 유일의 해변 말(馬) 축제가 열린다고 9일 밝혔다.

한국마사회특별적립금 사업으로 전남도가 주최하고 전남승마연합회가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국내 최초로 시도하는 크로스컨트리, 단체릴레이 경기를 비롯해 국가대표 승마 시범, 해변 꽃마차 타기, 애마사진 경연, 영화제, 말 관련 전시회 및 승마체험 등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펼쳐진다.

승마 크로스컨트리는 만 14세 이상의 생활체육 승마 동호인이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으며 2km 이내 거리를 장애물과 언덕·도랑 등 인공 장애물을 통과하는 경기로 말과 선수의 호흡과 임자도의 멋진 풍광 등이 어우러져 관람객들에게 시원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남녀혼성 3인 1조로 구성된 승마릴레이 경기는 나이 제한은 없으며 승마기술은 물론 팀원들의 단결력이 승패를 좌우하는 박진감 넘치는 경기다.

또한 해변 애마사진 경연은 임자도의 해변과 말·사람이 어우러진 풍경을 멋지게 담아 제출하면 된다. 사전 신청은 없으며 행사 기간동안 말과 해변을 배경으로 촬영해 오는 31일까지 제출하면 된다.

또한 국가대표 선수의 마장마술과 고도 장애물 시범, 말상식 ox게임, 말소리 흉내내기, 오락, 무료 해변 승마체험, 말 관련 영화 상영 등 승마인들과 관광객·지역주민이 한데 어우러져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행사도 준비했다.

방옥길 전남도 스포츠산업과장은 “올해로 세 번째를 맞이하는 임자 해변 말(馬) 축제는 승마를 일반인들에게 친숙하게 하고 임자도를 세계적 해변 승마 명소로 육성하기 위해 매년 개최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콘텐츠 다양화 등을 통해 전남을 대표하는 특색 있는 레저관광 상품으로 발전시켜나가겠다”고 밝혔다.

전라남도청 개요
전라남도청은 200만 도민을 위해 봉사하는 기관으로, 2014년 당선된 이낙연 도시자가 도정을 이끌고 있다. 전남도는 동북아 물류·관광·미래산업 선도지역을 만들어 가겠다는 비전을 삼고있다.

보도자료 출처: 전라남도청

전라남도
스포츠산업과
061-286-5540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화면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