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G유플러스, 스마트크린 서비스 협력사 MOU 체결

음식물쓰레기 종량제 사업인 ‘스마트크린’ 서비스의 효과적 사업수행을 위해 협력사와 전략적 업무제휴
협력사와 효과적인 기술제휴는 물론 전용 콜센터 설치 등 본격적인 관리시스템 구축으로 환경사업 참여 및 중소기업 상생효과 기대
현재 익산시와 서귀포시 구축 진행하고 있으며 2013년까지 진행되는 50여개 지자체 사업에도 적극 참여할 계획

출처: LG유플러스 (코스피 032640)
2012-08-12 09:00
  • LG유플러스(부회장 이상철 / www.uplus.co.kr)가 RFID기반 음식물쓰레기 종량제 사업인 ‘스마트 크린 서비스’의 효과적인 사업 수행 및 구축을 위해 일월정밀과 부민W&P 등 협력회사들과 전략적 업무제휴를 체결했다. 사진은 왼쪽부터 부민 W&P 채계수 대표, LG유플러스 솔루션담당 최기무 상무, 일월정밀 김상익 대표.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8월 12일 -- LG유플러스(부회장 이상철 / www.uplus.co.kr)가 음식물쓰레기 종량제 사업인 ‘스마트 크린 서비스’의 효과적인 사업 수행 및 구축을 위해 일월정밀(대표 김상익)과 부민W&P(대표 채계수) 등 협력회사들과 전략적 업무제휴를 체결했다.

LG유플러스의 스마트크린 서비스는 환경부 주도로 각 지방자치단체에서 시행하고 있는 RFID 기반의 음식물쓰레기 종량제 사업의 일환으로 음식물쓰레기 개별 계량장비 및 수거장비 시스템 구축을 통해 단계적으로 주민의 편의성 확보 및 쓰레기 절감을 위해 지난 2010년부터 추진되어 왔다.

이번 제휴로 LG유플러스는 협력회사들과 함께 지난 2011년 행안부, 환경부 주관의 RFID기반 음식물쓰레기 관리시스템 구축사업을 10개 지자체에 성공적으로 구축한 경험을 바탕으로 향후 효과적인 기술 제공을 위한 전용 콜센터 설치 등 본격적인 관리시스템을 구축하게 된다.

또 현재 약 20여개 지자체에서 시범 사업을 진행중인 개별 계량장비 시장 선도 업체들까지 제휴를 확대하여 적극적인 환경사업 참여 및 중소기업 상생에 앞장설 계획이다.

이를 위해 LG유플러스는 금천, 김천, 서초구 등의 구축사업을 함께 했던 일월정밀, 부민 W&P 등 업체들과 업무제휴를 체결하고, 국내 유일의 대규모 사업수행 경험 제공 및 직접적인 사업 지원을 통해 RFID기반 음식물 쓰레기 종량제의 확산을 선도하기로 했다.

LG유플러스 솔루션담당 최기무 상무는 “스마트크린 서비스 출시를 통하여 음식물쓰레기 해양투기 금지로 인한 정부의 종량제 시책사업에 적극 동참하고, 그 동안의 실제 운영에 대한 노하우를 바탕으로 차별화된 RFID기반 음식물쓰레기 종량제 사업 구축 및 향후 발전 사업에 적극적으로 나설 것”이라며 “또한 협력사 지원을 통한 기업상생으로 음식물종량제 사업의 안정적인 확산, 정착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2012년에도 LG유플러스는 익산시, 서귀포시 등의 본 사업을 수주하여 현재 구축에 박차를 가하고 있으며, 13년까지 진행되는 약 50여개 지자체의 사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계획이다.

LG유플러스 개요
LG유플러스(LG U+; 한국: 032640)는 대한민국의 통신회사로 LG그룹의 계열사이다. 2010년 1월 1일에 기존의 LG텔레콤이 LG데이콤과 그 자회사인 LG파워콤을 흡수합병하는 형태로 출범하였으며, 그 해 6월 30일까지는 대외적으로 통합LG텔레콤이란 임시명칭을 사용하였다.

언론 연락처

LG U+
홍보팀
김상엽 과장
070-4080-6302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뉴스 공유하기

언론 연락처

LG U+
홍보팀
김상엽 과장
070-4080-6302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