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08-13 08:07
부산시, 전자파 장해대책 One-Stop 기술지원 서비스 실시
부산--(뉴스와이어) 2012년 08월 13일 -- 부산시는 동남권, 대구·경북권 소재 전자파대책 기술지원 희망기업에 대하여 연계협력 기술 융·복합 지원 14건, 컨설팅·디버깅 지원 30건 등 ‘전자파 장해대책 기술지원사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전자파 장해대책 기술지원사업은 지역별, 기술별 연계협력 아이템 선정 후 전자파 해석을 통한 기술력 및 전자파 장해 대책품과 제품 개발 시 제품의 설계단계에서 시제품제작 및 Pre-test까지 전자파 장해대책을 종합적으로 지원하는 사업으로 8월 13일부터 9월 14일까지 부산테크노파크 또는 부산 IT융합부품연구소에서 접수한다.

지원규모는 연계협력 기술 융·복합 지원사업은 연계협력 과제 선정 시 건당 최대 4천만원(단독과제 건당 최대 3천만원), 전자파 장해대책 컨설팅·디버깅 지원 사업은 선정 시 건당 3백만원을 지원하며 그 밖의 국제규격 및 최신정보 제공은 물론 기업이 원하는 경우 관련 교육을 무료로 실시한다.

최근, 산업의 고도화에 따라 전자기기의 전자파 문제에 대한 심각성이 대두되고 있으며, EU를 중심으로 전자파 관련 규제가 강화되고 있는 상황이다. 이는 국내 중소기업의 제품수출에 대한 선진시장의 비관세 무역장벽으로 이어지고 있는 실정이다.

이러한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전자파환경 유해성대책 Green Belt 사업단’에서는 각 분야별 전문 지원기관(부산TP-자동차, 경남TP-가전, 대구기계부품연구원-의료/방산, 구미대학교 전자파센터-멀티미디어, 부산IT융합부품연구소-수송기계융복합)의 연계협력을 통하여 전자파 장해대책관련 종합지원 사업을 추진하여 중소기업의 전자파 장해대책 국제 경쟁력 향상을 도모하고 있다.

동남권 및 대구·경북권의 전자파장해대책 종합지원 사업인 ‘전자파환경 유해성대책 Green Belt사업’ 은 2010년 7월부터 현재까지 (재)부산테크노파크, (재)경남테크노파크, 대구기계부품연구원, 동의대학교 부산IT융합부품연구소, 구미대학교 전자파센터가 1, 2차년도 사업을 우수한 실적으로 마무리하고, 3차년도 중소기업 전자파대책 기술지원을 위해 재시동을 걸었다.

부산시 관계자는 “전문기술 인력난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들에게 전문기관의 전자파 대책기술지원은 현장인력의 기술경쟁력 강화와 매출증대로 이어져 기업 성장에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 접수 및 문의처 : karlie17@kumi.ac.kr
  • 언론 연락처
  • 부산시
    기간산업과
    정광식
    051-888-6702
부산광역시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부산시
기간산업과
정광식
051-888-6702
http://www.busan.go.kr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
국내 언론과 포털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드립니다.
보도자료 통신사 뉴스와이어는 기업의 보도자료를 1백여 개 언론과 포털, 증권사 그리고 2만 명이 넘는 언론인, 전문가, 기업 회원에게 광범위하게 배포해 드립니다.
3천여 개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전송합니다.
AP, Yahoo, New York Times, Google News, Dow Jones, The Wall Street Journal, Bloomberg, MSN, MSNBC, Factiva 등 3천여 개 매체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