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푸드빌 Logo
2012-08-17 10:00
CJ푸드빌 투썸, 신디영화제와 손잡고 한국영화 제작활성화에 힘쓴다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8월 17일 -- 올 상반기 흥행 톱10 영화 가운데 한국영화가 무려 7편, 역대 최대 관객 동원 기록을 세우는 등 바야흐로 한국영화의 전성기다. CJ푸드빌(대표 허민회)은 투썸플레이스가 올해로 6회를 맞는 CINDI(시네마디지털서울) 영화제와 손잡고 한국영화 인재 발굴과 제작활성화를 돕는다고 16일 밝혔다.

한국영화에서 활약하고 있는 배우 소지섭이 운영하는 투썸플레이스 압구정점은 압구정 CGV신관 1층에 배우 소지섭이 직접 오픈한 곳으로, 위치적 특성에 맞게 영화와 품격 있는 음료, 그리고 다양한 디저트를 함께 즐길 수 있는 하나의 문화 공간으로 자리잡았다. 작년에 이어 올해도 제6회를 맞는CINDI(시네마디지털서울) 영화제를 적극 후원하고 함께 이벤트를 마련했다. 8월 22일부터 28일까지 진행되는 영화제 기간 동안 투썸플레이스 압구정점 매장 내에 영화제 메인 인포메이션 데스크 및 이벤트 티켓 데스크를 마련하고, 영화제 게스트 및 신디 필름 관람객 등을 위한 ID발급 데스크 및 기념품 데스크 공간도 설치된다.

또한, 영화제 기간 동안 영화제 티켓을 소지한 고객에게는 투썸플레이스 커피 및 음료를 10% 할인해 주고, 투썸플레이스 공식 트위터(@atwosomeplace)에서는 추첨 이벤트를 통해 투썸 음료 교화권, 영화예매권 등을 증정한다.

투썸 관계자는 “배우 소지섭이 애정을 가지고 운영하고 있는 투썸플레이스 압구정점은, 만능 재주꾼인 소지섭이 활약하고 있는 다양한 문화활동과 연계해 단순한 카페가 아닌 그 이상의 가치를 고객들과 공유할 수 있는 공간으로 만들기 위해 지속적인 시도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신디영화제는 영화제를 통해 발굴한 인재의 제작지원을 통해 한국영화 제작활성화에 힘쓰는 뜻깊은 행사로, 6회째를 맞는 올해는 실험적인 방식으로 디지털 영화의 미래를 보여줄 ‘브라이트 포커스’ 부문을 신설하고, 아시아 경쟁부분에 선정된 한국영화 감독들 중 3인을 뽑아 CJ E&M과 차기작을 제작해 실직적인 신인 발굴하는 ‘버터플라이 프로젝트’를 재정비해 눈길을 끌고 있다. 특히 ‘은교’의 정지우 감독과 ‘화차’의 신혜은 PD가 버터플라이 프로젝트의 심사위원으로 위촉돼 더욱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이번 영화제 기간 동안에는 12개국 총 78편이 상영될 예정이다.
  • 언론 연락처
  • CJ푸드빌
    미디어마케팅팀
    신효정 대리
    02-6740-4392
    Email 보내기
CJ푸드빌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CJ푸드빌
미디어마케팅팀
신효정 대리
02-6740-4392
Email 보내기
http://www.cjfoodville.co.kr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문화/연예  영화  유통  식품/음료  사업계획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
국내 언론과 포털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드립니다.
보도자료 통신사 뉴스와이어는 기업의 보도자료를 1백여 개 언론과 포털, 증권사 그리고 2만 명이 넘는 언론인, 전문가, 기업 회원에게 광범위하게 배포해 드립니다.
3천여 개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전송합니다.
AP, Yahoo, New York Times, Google News, Dow Jones, The Wall Street Journal, Bloomberg, MSN, MSNBC, Factiva 등 3천여 개 매체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