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건강보험공단 Logo
2012-08-19 12:00
6세 미만 소아, 2011년 한해 동안 건강보험 진료비 2조 4천억원 지출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8월 19일 --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종대)은 2010~2011년 2년간 6세 미만 소아의 의료이용 자료를 분석한 결과 환자수는 2010년 268만4천명에서 2011년 272만1천명으로 약 1.4%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성별로는 남아가 2010년 138만6천명에서 2011년 140만2천명으로 약 1.2%가 증가하였고, 여아는 2010년 129만8천명에서 2011년 131만8천명으로 1.5%가 증가하였다. 진료비는 2010년 2조 3,715억원에서 2011년 2조 4,239억원(전체 진료비의 5.24% 수준)으로 약 2.2%가 증가하였고, 1인당 진료비는 2010년 88만4천원에서 2011년 89만1천원으로 0.8%가 증가하였다.

6세 미만 소아의 진료형태별 의료이용 현황을 분석한 결과, 입원 환자는 2010년 79만명에서 2011년 81만6천명으로 3.4%가 증가하였으며, 외래 환자는 2010년 264만4천명에서 2011년 268만명으로 연평균 1.4%가 증가하였다. 입원 진료비는 2010년 6,483억원에서 2011년 6,709억원으로 연평균 3.5%가 증가하였고, 외래 진료비는 2010년 1조 661억원에서 2011년 1조 837억원으로 연평균 1.6%가 증가하였다. 약국의 약품비 및 조제비는 2010년 6,571억원에서 2011년 6,751억원으로 연평균 2.7%가 증가하였다. 2011년 1인당 진료비는 입원이 822만원, 외래가 404만원, 약국이 256만원으로 분석 되었다.

2011년 6세 미만 소아의 지역별 1인당 진료비 현황을 분석한 결과, 1인당 진료비가 가장 높은 지역은 전남으로 1년간 100만4천원을 지출하였으며, 다음으로 광주 99만4천원, 경남 96만원, 부산 95만6천원 順(순)으로 높았다. 1인당 진료비가 가장 낮은 지역은 강원으로 1년간 81만7천원을 지출하였으며, 다음으로는 서울 82만5천원, 경기 86만5천원, 인천 87만8천원 順(순)이었다.

2011년 6세 미만 소아의 질병현황(대분류별)을 분석한 결과, 전체 소아의 65.3%가 ‘호흡계통의 질병’으로 의료이용을 하는 것을 분석되었다. ‘호흡계통의 질병’의 진료비도 1조 5,075억원으로 6세 미만 소아의 전체 진료비의 62.3%를 차지하는 것으로 분석되었다. 6세 미만 소아의 1인당 진료비가 가장 높은 질병군은 ‘신생물(암)’이며, 1인당 진료비는 793만6천원이었다. 다음으로는 ‘신경계통 질환’이 636만8천원, ‘선천기형, 변형 및 염색체 이상’이 328만9천원 순으로 1인당 진료비가 높았다.

2011년 6세 미만 소아의 다빈도 상병을 분석한 결과를 보면, 2011년에 6세 미만 소아의 진료환자는 20.6%인 56만1천명은 ‘급성기관지염(J20)’으로 의료이용을 하는 것으로 분석되었으며, 다음으로 ‘급성 상기도 감염(J06)’으로 전체 소아 환자 중 5.9%(16만1천명), ‘급성 코인두염(J00)’으로 전체 소아 환자 중 5.2%(14만1천명)가 의료이용을 하였다. 입원 소아환자의 다빈도 상병은 ‘상세불명의 폐렴(J18)’, ‘급성 세기관지염(J21)’, ‘달리 분류되지 않은 세균성 폐렴(J15)’ 順(순)으로 나타났으며, 외래의 다빈도 상병은 ‘급성기관지염(J20)’, ‘급성 상기도 감염(J06)’, ‘급성 코인두염(J00)’으로 나타났다.

2010년과 2011년 2년간 6세 미만 소아의 진료비 구간별 의료이용 현황을 분석한 결과를 보면, 진료비 100만원 이하 환자 수는 2010년 194만3천명에서 2011년 196만4천명으로 1.1%가 증가하였으며, 진료비 1,000만원 이상 1억원 이하 환자는 2010년 805만9명에서 2011년 544만8명으로 연평균 4.8%가 증가하였다. 특히 연간 진료비 1억원 이상 초고액 환자는 2010년 65명에서 2011년 99명으로 크게 증가하였다.

 □ 작성 기준
 ○ 분석대상 : 2010년, 2011년 기준 6세 미만 소아
 ○ 질환구분 : 주상병 기준
 ○ 진료시기 : 진료비 지급 기준
 ○ 환자수 : 해당 상병으로 해당년도에 병·의원·약국에 1회 이상 내원한 대상자(직장가입자, 지역가입자)
 ○ 진료비 : 비급여를 제외한 총 진료비(건강보험 급여비(보험자부담금)+법정 본인부담금)
 ○ 자료해석 시 유의사항
  - 이 자료는 1년 단위로 의료이용자 및 진료비 지출액(입원+외래+약국)을 분석한 것으로, 질병명은 진료환자별로 1년 중 진료비를 가장 많이 지출한 질병을 기준으로 함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소아청소년과 장광천 교수는 6세 미만 소아의 질병 발생 이유, 건강관리 방안에 대해 다음과 같이 설명하였다.

6세 미만 소아에서 호흡계통 질환이 많이 발생하는 이유?
  - 첫째, 면역이 아직 발달되지 않은 상태라서 더 쉽게 걸리고 질병으로 진행하는 경향이 있다.
  - 둘째, 감염기회가 높아졌다. 어린나이에 부모님의 맞벌이와 보육비 보조 등의 제도로 인해 예전보다 더 어린나이에 많은 아이들이 집단생활을 하게 되었다.
  - 셋째, 소아 기도의 특성상 호흡기의 방어기능이 미숙하고 기도이물 등에 의한 호흡계통의 이상이 발생할 확률이 높아진다.
  - 넷째, 면역질환이나 선천성 폐질환 등이 있는 경우 이 시기에 특히 반복되는 호흡계통 질환으로 나타날 수 있다.

6세 미만 소아의 건강 관리법으로는?
  - 감염의 기회를 줄인다. 가능한 어린나이에는 특히 2세 미만의 경우에는 가급적 집단생활을 피하는 것이 좋으며, 어쩔 수 없는 경우에는 개인 위생관리, 특히 손씻기 등을 철저히 하고 손가락을 빨거나 손톱을 물어뜯거나 코를 파는 등의 행동은 하지 않도록 교육한다.
  - 2세 이전부터 반복되는 감염을 보이는 아이의 경우에는 면역질환, 선천성 폐질환이나 폐기형 등을 확인하도록 한다.
  - 이물 흡인 등이 생기지 않도록 삼키거나 빨다가 들어갈 수 있는 작은 물건 등은 어린아이의 손에 닿지 않는 곳에 두고, 팝콘이나 땅콩, 포도, 미끄러운 젤리 등은 반드시 나이 등을 고려하여 섭취하도록 하며 어른이 보는 곳에서 먹도록 한다.
  - 가족이나 집단생활 하는 친구 중에 결핵 환자가 발생할 경우 결핵 접촉자에 대한 지침에 따라 의료기관에서 진료 후 잠복결핵에 대한 치료를 하는 것이 필요하다.
  - 간접흡연의 경우 폐의 섬모운동을 저해하여 폐의 방어력을 떨어뜨리고 폐질환이나 감염을 유도 할 수 있으며, 특히 천식 환아의 경우는 천식을 악화 시킬 수 있어 주의를 요한다.
  • 언론 연락처
  • 건강보험정책연구원
    팀장 이정석
    02-3270-9834
국민건강보험공단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건강보험정책연구원
팀장 이정석
02-3270-9834
http://www.nhic.or.kr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건강  병원/의료  조사연구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