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신용평가 Logo
한신평, 휴켐스(주) 무보증회사채 신용등급 A+(안정적)으로 신규 평가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8월 21일 -- 한국신용평가(www.kisrating.com)는 8월 21일 휴켐스(주)의 발행 예정인 제1회 무보증사채 신용등급을 A+(안정적)으로 신규 평가하였다. 신용등급 결정의 주요 평가요소 및 구체적 배경은 다음과 같다.

- 주력제품의 독점적 시장지위, 장기공급계약 위주의 안정적인 판매기반
- 폴리우레탄 시장의 양호한 성장성
- 원재료 가격과 환율에 연동된 판가구조
- 우수한 영업현금창출력 및 재무안정성
- 대규모 설비투자 관련 자금소요

최근 투자 관련 자금소요 확대에도 불구하고 안정적인 사업기반, 양호한 수익성과 우수한 재무안정성을 고려할 때 동사의 중기 신용전망은 안정적이다.

2002년 9월 남해화학으로부터 분할 설립된 정밀화학업체로서 질산계열 폴리우레탄 중간원료를 주력 생산하고 있다. 2011년 기준 매출은 질산 18%, DNT 29%, MNB 31%, 초안 6%, 탄소배출권 2%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2011년 하반기 이후 폴리우레탄 시황악화로 주력품목인 DNT 가동률이 저하도기도 하였으나 장기적으로 전방산업인 폴리우레탄 업체들의 설비확장, 전방 수요처의 추가증설에 연동하여 동사의 생산설비 확장도 지속되고 있어 동사의 외형 및 이익 성장세는 지속될 것으로 기대된다.

지속적인 전방시장 수요증가에 힘입어 2011년 6월 연산 60,000톤 규모의 DNT 공장을 완공하였으며, 2011년 말에는 연산 33,000톤 규모의 초안 공장 증설을 완료하였다. 이에 더해 2012년 3분기 완공을 목표로 400,000톤 규모의 질산 공장과 150,000톤 규모의 MNB 공장 건설도 진행하고 있다. 특히 DNT 및 MNB 증설과 관련하여 각각 KPX화인케미칼 및 금호미쓰이화학과 장기공급계약이 체결된 상태로 증설효과 시현에 무리가 없는 것으로 판단된다.

수익성이 비교적 안정적이고 운전자본부담이 높지 않아 양호한 영업현금흐름(OCF)을 창출하고 있다. 약 50%의 높은 배당성향(배당금/당기순이익)을 유지하고 있는 가운데 2009년부터 설비투자 확대로 자금소요가 확대되고 있으나 2010년 유상증자를 통해 차입부담을 최소화하는 등 현금흐름을 적절히 통제하고 있다. 또한 2004년부터 최근까지 순현금 상태를 유지하며 건전한 재무구조를 유지하고 있다.

2010년 이후 대규모 설비투자가 진행 중으로 2012년에도 약 1,500억원 수준의 증설투자를 진행하고 있어 추가차입의 여지가 있으나 동 증설투자는 대부분 수요처와의 장기계약에 기반한 것으로서 증설완료 후 투자효과를 고려할 때 장기적인 재무부담을 야기하지는 않을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계열사인 태광파워홀딩스가 진행 중인 베트남 화력발전소 투자는 초기단계로서 향후 사업이 본격화할 경우 그룹의 주력업체인 태광실업 및 동사의 추가 자금소요가 발생할 가능성이 있다.
  • 언론 연락처
  • 한국신용평가
    IS실
    김민정 주임
    02-787-2365
한국신용평가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