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거리 불심검문 부활 ‘찬성’ 65.9%, ‘반대’ 24.5%

여성/노·장년층 찬성 견해 강하고 40대는 반대 의견

출처: 모노리서치
2012-09-16 11:00
  • 불심검문 부활 찬반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9월 16일 -- 최근 잇따른 강력범죄를 사전 예방하고 치안을 확립한다는 취지로 경찰이 부활시킨 거리 불심검문에 대해 조사 대상 응답자 65.9%가 찬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모노리서치(대표 이형수)가 9월 13~14일 실시한 기획 조사에서 65.9%는 ‘강력범죄 예방을 위해 찬성한다“, 24.5%는 ”사생활 및 인권침해이므로 반대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연령별로는 ‘찬성’에 60대 이상(74.6%)과 50대(70.2%), ‘반대’에 40대(35.0%)와 30대(28.0%)에서 각각 가장 응답이 많았다.

권역별로는 ‘찬성’에 경북권(76.0%)과 경남권(68.7%), ‘반대’에 전라권(34.4%)과 서울권(28.0%)에서 응답률이 높았다.

조사를 실시한 모노리서치의 이민호 이사는 “민주화운동 시기를 거친 30~40대에서 공권력의 대표적 상징이었던 불심검문에 대해 부정적 입장을 표명하는 것으로 보인다”며 “반면 강력범죄가 최근 빈발, 치안에 대한 요구가 높아지며 특히 여성과 보수적 성향이 큰 노·장년층에서 강력한 찬성 견해가 나타나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조사는 9월 13~14일 전국 19세 이상 남녀 1,487명을 대상으로 일반전화 RDD(무작위 임의걸기) IVR(ARS) 방식으로 조사했으며 성별, 연령별, 권역별 인구비례에 따라 가중치를 부여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54%p이다.

모노리서치 개요
모노리서치는 2003년에 설립된 ARS 전화설문조사기관이다. 국내 최대 8,000회선의 대용량 ARS 발송시스템과 가장 신뢰성 있는 전국 인명전화번호부를 이용하여 개발된 실시간 ARS 전화설문조사 시스템을 구축하고 누구나 손쉽게 설문작성에서부터 설문발송, 통계분석까지 할 수 있는 ARS 여론조사 원스톱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정치/사회 전반적인 분야에 대해 정기적으로 기획조사를 실시하고 있으며 해당 결과를 온라인상이나 기사를 통해 무상으로 배포하고 있다.

언론 연락처

모노리서치
홍보기획팀
책임연구원 이재환
02-333-7223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보도자료 공유하기

언론 연락처

모노리서치
홍보기획팀
책임연구원 이재환
02-333-7223
이메일 보내기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자세히 보기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