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용의자X’ 화제의 메인 포스터 2종 공개

살인사건의 유력한 용의자, 완벽한 알리바이를 설계한 천재수학자, 진실을 추적하는 형사
하나의 살인 사건을 둘러싼 세 사람 “그의 사랑이 단서가 된다”

2012-09-20 10:42
CJ엔터테인먼트 제공
  • '용의자X' 화제의 메인 포스터 1

  • '용의자X' 화제의 메인 포스터 2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9월 20일 -- 미스터리의 살아있는 전설 ‘히가시노 게이고’의 소설 ‘용의자X의 헌신’을 원작으로 한 방은진 감독의 영화 <용의자X>가 팽팽한 긴장감이 느껴지는 메인 포스터 2종을 전격 공개했다. 영화 <용의자X>는 한 천재수학자가 자신이 남몰래 사랑하는 여자를 위해 그녀가 저지른 살인사건을 감추려고 완벽한 알리바이를 설계하며 벌어지는 치밀한 미스터리를 다룬 작품.

이번에 공개된 <용의자X>의 메인 포스터 2종은 류승범, 이요원, 조진웅까지 하나의 살인 사건을 둘러싼 세 사람의 긴장감 넘치는 모습을 색다르게 담아내 눈길을 끈다. 먼저 세 사람의 각기 다른 시선과 표정으로 눈길을 사로잡는 첫 번째 포스터는 아슬아슬한 줄타기를 하고 있는 듯한 묘한 긴장감을 불러일으키며 보는 이들의 호기심을 자극한다. 불안한 시선으로 정면을 회피하고 있는 살인 사건의 유력한 용의자 이요원(화선 역)의 뒤로 반쯤 얼굴을 가린 채 뭔가를 결심한 듯 보이는 류승범(석고 역), 그리고 냉철한 눈빛으로 그들을 응시하고 있는 조진웅(민범 역)까지, 순차적으로 배치된 인물들의 구도와 서로 다른 감정이 느껴지는 얼굴은 팽팽한 긴장감을 선사하며 영화 속 사건의 실체를 더욱 궁금케 한다.

또한 깨진 유리창 사이로 류승범과 이요원의 모습이 보이고 유리창에 반사되어 비치는 조진웅의 모습이 눈길을 끄는 두 번째 포스터는 깨진 유리창에서 느껴지듯 날이 서 있는 듯한 숨막히는 긴장감이 눈을 뗄 수 없게 만든다. 불안해하면서도 정확히 정면을 응시하고 있는 이요원과 안경 너머 매서운 눈빛 속에 결단을 내린 듯한 류승범, 그리고 깨진 유리창에 비친 조진웅의 날카로운 눈빛이 세 사람의 관계와 앞으로 벌어질 일들을 예고하며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긴장감 넘치는 세 사람의 숨막히는 모습을 각각 다른 이미지로 강렬하게 담아낸 메인 포스터 2종을 공개한 <용의자X>는 10월 개봉 영화 중 가장 기대되는 영화 1위를 차지하며 벌써부터 올 가을, 최고 기대작의 면모를 유감없이 드러내고 있다.

메인 포스터를 공개한 <용의자X>는 오는 10월 18일 개봉과 동시에 가을 극장가에 감성 미스터리 열풍을 몰고 올 것이다.

CJ엔터테인먼트 개요
씨제이엔터테인먼트 주식회사는 대한민국의 영화 제작 및 배급, 공연 기획사이다. 1995년 설립된 제일제당 멀티미디어 사업부로 시작한 CJ엔터테인먼트는 드림웍스의 배급권을 따내면서 세계적 엔터테인먼트 회사로의 도약을 준비하게된다. 1996년 제일제당 엔터테인먼트 사업부로 이름을 바꾼후 영화 제작 회사인 제이콤을 설립함과 동시에, 본격적인 영화사업을 시작하게된다. 1997년 8월 1일 본 회사(제일제당 CJ 엔터테인먼트)가 설립되었고, 2000년, 독립적인 기업으로 재출범했다. 2004년 공연 제작사업을 시작하였다.

아트서비스
02-311-2300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