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Logo
LG전자, 윈도우8 PC 라인업으로 국내시장 공략 강화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10월 22일 -- LG전자(066570, 대표 具本俊, www.lge.co.kr)가 마이크로소프트(이하 MS)社의 차세대 운영체제(OS)인 윈도우8(Windows 8)에 최적화한 신규 PC 라인업으로 승부수를 띄운다.

노트북과 태블릿PC를 결합한 탭북 ‘H160’과 터치스크린 기반 일체형PC ‘V325’ 모델을 오는 26일부터 국내 출시한다.

◆ 노트북과 태블릿의 결합, 신개념 탭북 ‘H160’

11.6형 크기의 ‘H160’은 오피스를 사용한 문서작성 및 미디어 콘텐츠 제작 등에 최적화된 노트북임은 물론, 여기에 인터넷 검색, MS 스토어의 다양한 앱 실행 등 콘텐츠 소비에 적합한 태블릿PC의 특성까지 결합한 새로운 개념의 ‘탭북’이다. ‘탭북’은 태블릿과 노트북의 장점을 모두 갖춘 제품이라는 의미이다.

LG전자는 노트북과 태블릿을 하나의 제품으로 구현해 이동성과 사용편의성을 획기적으로 개선, 이 시장이 크게 성장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에 ‘H160’ 출시 이후에도 다양한 후속 제품을 선보여 ‘탭북’을 신규 카테고리 제품으로 적극 육성한다는 전략이다.

사용자가 ‘H160’의 터치스크린으로 인터넷 등을 사용하다 측면의 ‘오토슬라이딩(Auto-Sliding)’ 버튼을 누르면 스크린이 비스듬히 올라가며 키보드가 노출, 노트북과 같이 타이핑을 할 수 있다.

이 제품은 키보드를 내장했음에도 1.05킬로그램(㎏)의 가벼운 무게와 15.9밀리미터(㎜)의 얇은 두께를 구현했다. 외부에서의 장시간 사용을 감안해 최대 10시간 사용이 가능한 리튬 폴리머 배터리를 채택했으며, 120그램(g)의 초경량 어댑터를 적용해 휴대성을 극대화했다.

키보드 일체형이라 여타 키보드 착탈식 태블릿과 달리 언제, 어디서든 LCD 터치와 키보드 사용이 가능하며, ‘스마트 터치펜’을 이용하면 보다 정교한 작업도 할 수 있다.

제품 화면은 LG만의 IPS(In-Plane Switching) 기술로 정확한 자연색을 구현하고, 178도의 넓은 시야각으로 상하좌우 어느 각도에서나 선명하고 깨끗한 화질을 제공한다.

주변기기와의 호환성도 뛰어나다. 표준 USB 단자를 지원해 USB메모리, 무선마우스 등을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HDMI 단자도 탑재, 대화면 TV를 통한 고화질 영상 시청이 가능하다. 또, 마이크로SD카드 슬롯으로 저장 장치도 추가 확장할 수 있다.

가격은 전용 파우치를 포함해 110만원대다.

◆ 열손가락 멀티터치를 품은 일체형PC ‘V325’

LG전자는 최근 급성장하고 있는 일체형PC시장 공략 강화를 위해 PC, TV 및 모니터 기능이 삼위일체(三位一體)를 이룬 ‘V325’도 출시한다.

이 제품은 윈도우8 OS에 최적화된 최대 10손가락 동시 터치를 지원, 다양한 터치 기반 애플리케이션(이하 앱)을 사용할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23형 화면 크기에 블랙과 화이트 색상의 조화로 세련된 디자인의 ‘V325’는 독립형 TV튜너를 탑재해 PC 부팅 없이 별도 전원버튼으로 TV를 켜고 끌 수 있고, 기존 LG전자 일반 TV 리모컨도 사용 가능하다. 물론, PC 사용 중 TV 시청도 PIP(Picture In Picture) 기능을 통해 가능하다.

‘V325’는 멀티태스킹 성능을 향상시킨 3세대 ‘코어 i5’ 프로세서를 탑재했다. 3D 입체영상에 강한 지포스(GeForce) GT640M 그래픽카드를 내장, 최근 인기를 끌고 있는 3D 게임을 즐기기에도 부족함이 없다.

가격은 사양에 따라 150만원에서 210만원이다.(첨부 세부사양 참조)

◆ 차세대 운영체제 윈도우8 OS 적용

두 제품 모두 최신 윈도우8 OS기반 제품으로, 동일 사양에서 기존 윈도우7 OS에 비해 부팅속도가 약 2배 빨라졌다. 터치에 최적화된 직관적 시작 화면을 제공하며, 터치 반응속도도 스마트폰처럼 빨라졌다.

MS社의 앱 스토어를 통해 게임, 엔터테인먼트, 교육 등 다양한 앱을 내려받을 수 있으며, 사각형 아이콘인 ‘타일’을 클릭하면 바로 실행할 수 있다.

이전 일반 PC 데스크톱 화면으로도 전환 가능하다. 이 화면에서는 키보드, 마우스를 이용해 오피스(Office) 등 일반 PC 프로그램을 그대로 사용할 수 있다.

LG전자 HE사업본부 IT사업부장 이정준 부사장은 “두 제품은 윈도8 OS의 혁신적인 사용자환경(UI)을 제대로 즐길 수 있게 하는 진정한 차세대 PC”라며 “혁신적인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여 국내 PC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전자는 10월26일부터 울트라북 ‘Z355’, ‘Z460’ 모델을 포함한 노트북, 데스크톱 전모델에 윈도우8 OS를 탑재해 출시한다. 또, 일반 데스크톱 이용자를 위한 23형 터치 모니터 ‘ET83’ 등 다양한 윈도우8 OS 관련 제품군을 추가 출시할 계획이다.
  • 언론 연락처
  • LG전자
    홍보팀
    02-3777-6597
LG전자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LG전자가 MS社의 차세대 운영체제인 윈도우8(Windows 8) OS에 최적화한 신규 PC 라인업으로 국내 PC시장 공략을 강화한다. 이번에 선보이는 제품은 노트북과 태블릿PC를 결합한 탭북 'H160'과 터치스크린 기반 일체형PC 'V325'로, 오는 26일부터 출시 예정이다. LG전자 모델이 'H160'(사진1 기준 왼쪽, 중간)과 'V325'(오른쪽)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제공: LG전자)
LG전자가 MS社의 차세대 운영체제인 윈도우8(Windows 8) OS에 최적화한 신규 PC 라인업으로 국내 PC시장 공략을 강화한다. 이번에 선보이는 제품은 노트북과 태블릿PC를 결합한 탭북 'H160'과 터치스크린 기반 일체형PC 'V325'로, 오는 26일부터 출시 예정이다. LG전자 모델이 'H160'(사진1 기준 왼쪽, 중간)과 'V325'(오른쪽)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제공: LG전자)
206x300
330x480
1375x2000
  • LG전자가 MS社의 차세대 운영체제인 윈도우8(Windows 8) OS에 최적화한 신규 PC 라인업으로 국내 PC시장 공략을 강화한다. 이번에 선보이는 제품은 노트북과 태블릿PC를 결합한 탭북 'H160'과 터치스크린 기반 일체형PC 'V325'로, 오는 26일부터 출시 예정이다. LG전자 모델이 'H160'(사진1 기준 왼쪽, 중간)과 'V325'(오른쪽)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제공: LG전자)
  • LG전자가 MS社의 차세대 운영체제인 윈도우8(Windows 8) OS에 최적화한 신규 PC 라인업으로 국내 PC시장 공략을 강화한다. 이번에 선보이는 제품은 노트북과 태블릿PC를 결합한 탭북 'H160'과 터치스크린 기반 일체형PC 'V325'로, 오는 26일부터 출시 예정이다. LG전자 모델이 'H160'(사진1 기준 왼쪽, 중간)과 'V325'(오른쪽)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제공: LG전자)
  • LG전자가 MS社의 차세대 운영체제인 윈도우8(Windows 8) OS에 최적화한 신규 PC 라인업으로 국내 PC시장 공략을 강화한다. 이번에 선보이는 제품은 노트북과 태블릿PC를 결합한 탭북 'H160'과 터치스크린 기반 일체형PC 'V325'로, 오는 26일부터 출시 예정이다. LG전자 모델이 'H160'(사진1 기준 왼쪽, 중간)과 'V325'(오른쪽)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제공: LG전자)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기술/IT  컴퓨터  신상품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