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커뮤니케이션즈 Logo
네이트 뉴스, ‘소셜 댓글’ 서비스 오픈
  • - 댓글 서비스에 페이스북, 트위터 연동
    - 댓글을 통한 정보 공유 및 콘텐츠 유통
서울--(뉴스와이어) 2013년 01월 21일 -- 이제 네이트 뉴스에서도 간편하게 ‘소셜 댓글’ 을 달 수 있게 됐다.

SK커뮤니케이션즈(대표 이주식)는 타 SNS 계정을 통해 네이트 뉴스 댓글을 달 수 있는 ‘소셜 댓글’ 서비스를 오픈했다고 21일 밝혔다.

이에 따라 네이트 비로그인 상태의 회원이나 비회원도 페이스북, 트위터 계정에 로그인이 되어 있다면 네이트 뉴스에 댓글을 달 수 있다. 댓글 영역에 있는 페이스북이나 트위터 로고를 클릭하고, 팝업으로 뜨는 별도의 네이트 앱 연결 페이지에서 앱 연동을 클릭하면 바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이번 서비스 오픈으로 네이트라는 독립된 공간을 넘어서 타 SNS 포스팅을 통한 친구나 지인들과의 정보 공유가 한결 수월해졌을 뿐 아니라 댓글이 단순한 의사표현 도구의 의미를 넘어 콘텐츠 유통의 역할까지 담당할 수 있게 됐다.

‘소셜 댓글’ 서비스는 유, 무선 모두 지원되며, SNS 계정을 통한 댓글 작성은 물론 ‘댓글의 댓글’ 작성이나, 댓글에 대한 추천, 반대도 가능하다.

정재엽 미디어서비스팀장은 “이번 소셜 댓글 서비스의 오픈을 통해 네이트 뉴스가 더욱 폭넓은 소통의 장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 언론 연락처
  • SK커뮤니케이션즈
    홍보팀
    070-7401-1715
    Email 보내기
SK커뮤니케이션즈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SK커뮤니케이션즈(대표 이주식)는 타 SNS 계정을 통해 네이트 뉴스 댓글을 달 수 있는 ‘소셜 댓글’ 서비스를 오픈했다고 21일 밝혔다. (사진제공: SK커뮤니케이션즈)
SK커뮤니케이션즈(대표 이주식)는 타 SNS 계정을 통해 네이트 뉴스 댓글을 달 수 있는 ‘소셜 댓글’ 서비스를 오픈했다고 21일 밝혔다.
(사진제공: SK커뮤니케이션즈)
300x94
480x151
640x201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기술/IT  인터넷  미디어  SNS/웹사이트  개발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