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국립한글박물관 학술 이야기 마당 ‘한글과 한글문화’ 개최

출처: 문화체육관광부
2013-09-30 10:36

서울--(뉴스와이어) 2013년 09월 30일 -- 문화체육관광부(장관 유진룡)는 국립한글박물관의 첫 번째 학술 이야기 마당 ‘한글과 한글문화’를 2013년 10월 2일(수) 13:30 ~ 18:00, 국립한글박물관 시청각실(국립중앙박물관 부지 내 위치)에서 개최한다.

학술 이야기 마당은 국립한글박물관 준공과 한글날 공휴일 재지정을 계기로 다양한 문화적 관점에서 한글을 조망하며, 한글과 관련된 문화 콘텐츠의 지평을 넓히고 이를 활용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고자 마련되었다.

발표는 홍윤표 국립한글박물관 개관위원장(전, 연세대학교 교수)의 기조 발제를 시작으로 한글문화를 대표할 수 있는 다섯 주제가 1부와 2부로 나뉘어 진행된다. 1부는 국어학적인 관점에서 한글을 포괄적으로 조명하고, 2부는 한글을 대상으로 하는 다양한 분야의 한글문화를 소개한다.

홍윤표 국립한글박물관 개관위원장(전 연세대학교 교수)의 기조 발제는 한글문화의 가치와 가능성을 소통, 확산, 재창출하는 국립한글박물관 건립의 의의와 앞으로의 과제를 모색한다.

경북대학교 백두현 교수는 한글 고문헌을 포함한 한글문화 유산에 대한 국가적 관리 체계의 중요성을 지적하며, 국립한글박물관의 건립으로 한글문화 유산의 관리와 활용의 새로운 전기가 마련될 것을 전망한다.

중국 복단대학교(復旦大學校) 강보유 교수는 외국인의 시각에서 표기의 적합성, 학습의 용이성, 사용의 실용성 및 대중성 등, 다양한 한글의 우수성에 대해 이야기한다. 또한 동시에 비교의 잣대가 서로 다른 문자의 상대적 가치를 존중할 것을 당부한다.

한국문화예술연구소 최진용 소장은 한글과 예술 공연을 주제로 한글의 다양한 예술적 가능성에 대해 발표한다. 발표 중에는 한글 춤을 전문으로 하는 밀물현대무용단(단장 이숙재)의 공연이 있을 예정이다.

경희대학교 진용옥 명예교수는 한글의 디지털 구도에 대해서 논한다. 국립한글박물관은 문화융성을 위한 창조 문화 산업의 견인 동력이므로, 살아 숨 쉬는 디지털박물관이 되어야 함을 강조한다.

강병인캘리그라피연구소 강병인 대표는 한글 창제로부터 시작된 한글서예의 발전에 대해 이야기한다. 그리고 서예와 디자인을 접목한 멋 글씨(캘리그래피)가 한글 글꼴의 발전에 미친 영향을 보여줄 예정이다.

한글은 우리 문화의 상징으로서, 한글을 전문 주제로 하는 국립한국박물관은 한글문화 가치의 보존과 확산뿐 아니라 한글문화에 대한 다양한 가능성을 발견해나가는 중요한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준공을 기념하여 개최하는 이야기 마당에서 국립한글박물관의 역할과 방향이 공유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

국립한글박물관은 국가 대표 콘텐츠이자 유산으로서 한글문화를 활성화하는 방안의 일환으로 2010년부터 4년여에 걸쳐 연 326억의 예산이 투입되어 지난 8월 준공하였다. 건축연면적은 11,322㎡이며, 지하 1층, 지상 3층의 규모이다. 2014년 개관을 앞두고 있다.

문화체육관광부 개요
문화, 예술, 체육, 관광, 종교, 미디어, 국정홍보 업무를 담당하는 정부 부처이다. 2008년 문화관광부와 국정홍보처, 정보통신부의 디지털콘텐츠 기능을 통합해 문화체육관광부로 개편했다. 1차관이 기획조정실, 종무실, 문화콘텐츠산업실, 문화정책국, 예술국, 관광국, 도서관박물관정책기획단을 관할하며, 2차관이 국민소통실, 체육국, 미디어정책국, 아시아문화중심추진단을 맡고 있다. 소속기관으로 문화재청, 대한민국예술원, 한국예술종합학교, 국립중앙박물관, 국립국어원, 국립중앙도서관, 국립극장, 국립현대미술관, 국립국악원, 국립민속박술관, 한국영상자료원, 해외문화홍보원, 한국정책방송(KTV) 등을 두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mcst.go.kr
언론 연락처

문화체육관광부
국어정책과
박준호
02-3704-9553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보도자료 공유하기

언론 연락처

문화체육관광부
국어정책과
박준호
02-3704-9553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자세히 보기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