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Logo
2014-09-02 09:09
LG유플러스, ‘U+LTE 블랙박스 차량관제서비스’ 출시
서울--(뉴스와이어) 2014년 09월 02일 -- LG유플러스(부회장 이상철 / www.uplus.co.kr)는 LTE 블랙박스의 위치정보 및 운행정보를 바탕으로 기업의 차량관제까지 가능한 ‘U+LTE 블랙박스 차량관제서비스’를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LTE망과 블랙박스를 결합한 LG유플러스의 ‘LTE 블랙박스’는 사고 발생 전후 20초 동영상(30MB)을 최대 10GB의 대용량 저장공간을 제공하는 클라우드(U+Box)에 자동으로 전송해 사고에 즉시 대응 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장소와 거리에 제약 없이 HD급 동영상을 스마트폰에서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이번에 출시한 기업용 ‘U+LTE 블랙박스 차량관제서비스’는 기업 내 업무차량에 LTE 블랙박스 단말을 설치해, 블랙박스 기능은 물론 단말기에서 수집되는 위치정보 등을 LG유플러스의 관제서버에 보내 차량관제서비스까지 제공한다.

블랙박스 단말에서 시간, 위도, 경도, GPS 등의 정보를 LTE망을 이용해 관제서버로 전송하면, 이용 기업의 차량 관리자는 LG유플러스 차량관제서비스 전용 웹사이트(fmsgps.lte-blackbox.com) 및 스마트폰 앱에서 실시간으로 전 차량의 운행정보 및 현황을 확인할 수 있다.

특히 차량 위치정보와 관련된 다양한 메뉴를 구성해, 위치를 기반으로 한 다양한 정보를 쉽게 파악할 수 있다. 지도 상에 현재 차량이 위치한 지점을 표시해 전체 차량의 위치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종합상황판’ 을 제공하며, 이 때 차량의 시동 ON/OFF 상태도 같이 표시해 실제 운행 여부도 파악할 수 있다. 이외에도 ▲’차량 운행 현황’과 ▲’운행 경로 조회’를 통해 실시간으로 차량의 위치 파악이 용이하도록 했다.

기업용 ‘U+LTE 블랙박스 차량관제서비스’는 LTE 블랙박스를 구매하면 차량관제서비스 및 데이터 이용료 월 8천원(2년약정, 차량 1대 기준)에 이용 가능하며, LTE 블랙박스를 이용한 간단한 차량관제서비스와 실시간 사고 영상조회 등을 필요로 하는 중소규모 기업에 적합하다.

LG유플러스 커넥티드카사업팀 오영현 차장은 “‘U+LTE 블랙박스 차량관제서비스’는 기존 LTE 블랙박스를 기업용으로 업그레이드 출시한 것”이라며 “LTE 블랙박스의 우수한 기능을 그대로 이용하면서, 기업의 환경에 맞는 최적의 차량관제서비스까지 제공한다”라고 말했다.
LG유플러스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LG U+
홍보팀
070-4080-3386
Email 보내기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기술/IT  통신  신상품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