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사람을보호하는기업, 보안 앱 ‘헬프존’ 정식 출시

위젯 터치만으로 반경 500m내 회원, 보호자에게 위급상황전파 및 인근 관계기관 안내
상호 위치공유 시, 실시간 위치 확인과 정해진 구역의 진입·이탈 시 알림 기능

2014-09-30 08:30 | 사람을보호하는기업
  • 사람을보호하는기업이 보안 앱 헬프존을 정식 출시하였다.

부산--(뉴스와이어) 2014년 09월 30일 -- 사람을보호하는기업(대표 이정인 www.ppsys.co.kr)은 자사가 개발한 보안 앱 ‘헬프존(HELP ZONE)’이 한달 간의 베타 서비스를 마치고 정식 출시하였다고 30일 밝혔다.

‘헬프존’은 항상 휴대하는 스마트폰을 활용하여 위급상황을 방지 및 대처할 수 있는 보안 앱으로 위급상황 발생 시 설치해둔 ‘SOS 위젯’을 터치하면 반경 500m내에 위치한 회원에게 푸쉬알림으로 위급 상황을 알려 목격자 확보가 용이하다. 긴급상황에 대비해 미리 설정해둔 수신자에게 현재 위치정보와 위급상황에 대한 SMS 전송 및 자동 전화 걸기가 실행되고, 현재 위치에서 가까운 경찰서, 119, 병원을 즉시 안내하여 빠른 상황 대처를 돕는다.

또한 상호 위치공유를 맺은 사용자간의 위치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고 미리 정해놓은 구간의 진입 또는 이탈 시 상대방의 위치를 푸쉬알림이나 SMS, 사용자가 미리 녹음한 음성 등으로 알려줘 아이들의 등하교 시 또는 늦은 시간 귀가길이나 치매노인 등의 이탈 및 사고 방지에 도움을 줄 수 있다.

‘헬프존’의 모든 정보와 통신 내용은 암호화되어 안전하며, ‘헬프존’ 앱 외에도 스마트폰이 없는 경우나 아동 및 치매노인을 위해 피보호자의 맥박, 체온 등의 생체 신호상태와 안전유무를 실시간으로 송신하여 보호자가 건강 이상 유무를 확인할 수 있는 디바이스인 ‘스마트키퍼’를 개발 중에 있다.

사람을보호하는기업의 이정인 대표는 “갈수록 늘어나는 각종 범죄에 대비하여 스스로와 사회적 약자를 보호하고 서로가 서로를 도와줄 수 있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회사를 설립하고 헬프존을 출시하게 되었다”고 말하며, “향후 경찰, 응급센터 등 관계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한 단계 더 업그레이드 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어떠한 긴급상황에서도 즉각적인 대처가 가능한 헬프존으로 강력범죄 예방과 방지에 확실한 효과를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헬프존’은 안드로이드 버전으로 출시되어 구글 플레이 마켓을 통해 무료로 다운받을 수 있으며, 11월 말 업데이트가 예정되어 있는 ‘무전기 기능’ 등의 추가 유료 기능을 제외한 모든 기본 기능은 무료로 이용이 가능하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www.ppsys.co.kr)를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보도자료 출처: 사람을보호하는기업

사람을보호하는기업 PPS
이정인 대표
051-311-2907
Email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화면

해외 보도자료 배포

비지니스 와이어와 업무 제휴를 통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드립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보도자료를 발표할 계획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