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현대차, 사내하도급 근로자 특별고용 박차

2014-10-14 11:35 | 현대자동차

서울--(뉴스와이어) 2014년 10월 14일 -- 현대차(회장 정몽구)가 사내하도급 근로자를 대상으로 정규직(기술직) 채용을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채용규모는 ○○○명이다.

이번 채용은 생산공장에 근무하는 사내하도급 근로자를 대상으로 하며 10월24일까지 원서 접수를 받은 후 서류전형, 면접/신체검사 등을 거쳐 12월 중 합격자를 발표할 계획이다. 최종 합격한 인원들은 소정의 입사교육 과정을 거친 후 내년 2월 중에 각 현장에 배치된다.

현대차의 이번 채용은 사내하도급 특별합의안에 따른 것이다. 현대차 노사와 하청노조(아산, 전주)는 2년5개월여 간의 특별협의를 통해 지난 8월18일 사내하도급 관련 합의안을 도출한 바 있다.

현대차는 2015년까지 사내하도급 근로자 중 총 4천명을 사내협력사 근무경력을 인정하는 방식으로 특별고용하기로 했다. 또 2016년 이후에 장기적 인력운영의 선순환 구조를 확립하기로 함에 따라, 사내하도급 근로자를 일정 비율로 지속적으로 특별고용하는 등 우대하기로 했다

현대차는 2012년 7월부터 사내하도급 근로자 채용을 시작해서 현재까지 총 2천438명을 정규직으로 특별고용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이번 채용을 포함해 내년까지 총 1천562명을 추가로 채용할 방침이다.

특히 현대차의 특별고용은 타 대기업의 정규직 전환 사례와는 질적으로 차이가 있다. 2013년에 정규직 전환을 시행했던 타 대기업들은 기존 직원들과는 다른 별도의 직군 체계를 만들거나 계약 기간만을 무기계약으로 갱신하는 형태의 정규직 전환을 시행했다. 반면 현대차는 정규 기술직 직원으로 고용할 뿐 아니라 사내하도급 근무경력도 인정해 고용안정과 임금인상 등 처우개선은 물론 기존 정규직과 동등한 복리후생 혜택을 적용 받는다.

현대차는 “사회적 이슈인 사내하도급 문제를 조기에 해소하기 위해 사내하도급 근로자 특별고용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으며, 이를 통해 좋은 일자리 창출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보도자료 출처: 현대자동차 (코스피: 005380)

현대기아자동차
뉴미디어팀
02-3464-2148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화면

보도자료를 발표할 계획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