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10-15 09:12
국립민속박물관 주최 ‘청바지 특별전’서 리바이스 자료 공개
  • 과거와 현재 아우르는 청바지 자료 통해 전 세계 인류의 청바지 문화 소개하는 전시
    세계 최초 청바지 브랜드 리바이스의 과거 사진 및 리바이스 빈티지 클로딩 라인 공개
서울--(뉴스와이어) 2014년 10월 15일 -- 글로벌 데님 브랜드 리바이스(Levi’s®)가 오는 10월 15일부터 2015년 2월 23일까지 국립민속박물관(관장 천진기) 주최로 기획전시실1에서 열리는 ‘청바지 특별전’에서 리바이스의 역사를 보여주는 자료를 공개한다.

이번 ‘청바지 특별전’은 물질문화를 통해 인류문화사를 연구해온 국립민속박물관이 세계 청바지 문화를 주제로 한 연구 및 수집 성과를 공개하는 자리로, 리바이스는 세계 최초의 청바지를 소개한 오리지널 데님 브랜드로서 청바지의 과거와 현재를 아우르는 특별한 자료들을 박물관에 제공했다.

본 전시에서는 독일에 위치한 청바지의 창시자이자 리바이스의 설립자 리바이스트라우스의 생가 박물관에서 가져온 청바지 및 초창기 리바이스 광고부터 당 시대의 리바이스를 착용한 사람들의 사진과 광고 포스터들을 만나 볼 수 있다. 또한, 1800년대부터 1960년대까지 출시됐던 청바지의 핏과 소재, 디테일을 완벽하게 재현한 리바이스의 프리미엄 라인 ‘리바이스 빈티지 클로딩’(Levi’s® Vintage Clothing)’의 청바지 제품들은 세월을 뛰어넘는 청바지의 멋이 무엇인지를 보여준다. 아이코닉 아이템 501®의 연대기적 이미지로 구성된 아카이브 북도 전시되어 140여 년간 리바이스 청바지의 역사를 글과 사진을 통해서도 볼 수 있다.

역사 자료와 함께 리바이스는 지난 6월, 평소 입지 않던 청바지를 생활용품으로 만들어주는 프로모션을 통해 제작된 데님 인형 등을 전시해 관람객들에게 단순히 입는 것에서 나아가 일상생활 속에서의 데님 활용법에 대한 아이디어도 제공한다.

시대와 나라, 민족을 넘어 전 세계 인류의 공통 문화로 자리잡은 청바지의 역사와 생활, 사람들의 이야기를 선보이는 국립민속박물관의 ‘청바지 특별전’에 관련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국립민속박물관 공식 홈페이지(www.nfm.go.kr) 및 리바이스코리아 공식 페이스북(www.facebook.com/levis)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국립민속박물관 전시 문의: 02-3407-3114
  • 언론 연락처
  • 리바이스 홍보대행
    PRGATE
    고주희
    02-792-2633(내선 0705)
    Email 보내기
리바이스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리바이스 홍보대행
PRGATE
고주희
02-792-2633(내선 0705)
Email 보내기

리바이스가 오는 10월 15일부터 2015년 2월 23일까지 국립민속박물관 주최로 기획전시실1에서 열리는 청바지 특별전에서 리바이스의 역사를 보여주는 자료를 공개한다. (사진제공: 리바이스)
리바이스가 오는 10월 15일부터 2015년 2월 23일까지 국립민속박물관 주최로 기획전시실1에서 열리는 청바지 특별전에서 리바이스의 역사를 보여주는 자료를 공개한다.
(사진제공: 리바이스)
215x300
343x480
2929x4096
  • 리바이스가 오는 10월 15일부터 2015년 2월 23일까지 국립민속박물관 주최로 기획전시실1에서 열리는 청바지 특별전에서 리바이스의 역사를 보여주는 자료를 공개한다. (사진제공: 리바이스)
  • 리바이스가 오는 10월 15일부터 2015년 2월 23일까지 국립민속박물관 주최로 기획전시실1에서 열리는 청바지 특별전에서 리바이스의 역사를 보여주는 자료를 공개한다. (사진제공: 리바이스)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