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콘텐츠진흥원 Logo
2014-10-16 09:19
한국콘텐츠진흥원, 국제보드게임박람회 2014서 한국공동관 운영
서울--(뉴스와이어) 2014년 10월 16일 -- 문화체육관광부(장관 김종덕)와 한국콘텐츠진흥원(KOCCA·원장 홍상표)이 한국 보드게임 기업들의 세계시장 진츌을 지원하기 위해 오는 16~19일 세계 최대 보드게임 박람회인 ‘국제보드게임박람회 2014(SPIEL 2014)’에서 한국공동관을 운영한다.

국제보드게임박람회는 1983년 독일 에센에서 처음 개최돼 현재 세계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보드게임 전문 전시회로 작년에는 760개 업체가 참가하고 18만여 명의 관람객이 방문했다. 올해도 아미고, 라벤스부르거, 코스모스, 하스브로 등 대규모 보드게임 업체가 참가할 예정이다.

한콘진이 운영하는 한국공동관에는 코리아보드게임즈, 행복한바오밥, 젬블로, 우보펀앤런 등 국내 보드게임업체 4개사가 참가해 독일을 비롯한 해외 바이어들과 1:1 비즈매칭을 진행한다.

특히 코리아보드게임즈(대표 정영훈)는 최근 개발한 <아브라카왓>을 선보여 해외 바이어들의 관심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게임은 지식을 독차지 하려는 마법사들의 혈투를 흥미진진한 방식으로 구성해 벌써부터 보드게임 마니아들로부터 호평을 얻고 있다.

또한 행복한바오밥(대표 이근정)은 신개념 전략 카드게임 방식의 <조선>을 선보인다. <조선>은 매 라운드 마다 전략적인 카드 조합을 통해 깊이 있고 다양한 전략을 구사할 수 있는 보드게임이다.

한콘진은 현장에서의 원활한 상담 진행을 위해 업체별로 통역 전담 인원을 배치하고, 독일 진출의 노하우를 전수하기 위한 참가업체 간담회를 진행하는 등 한국공동관 참가 업체들의 실질적인 성과 확보를 위해 적극적인 지원을 펼친다는 방침이다.

한콘진 김상현 방송게임산업실장은 “국내 보드게임들이 제대로 된 평가를 받을 수 있도록 단순 전시 개념을 넘어 해외 보드게임 제작사, 마켓사업자 등과의 네트워크 구축에 초점을 맞춘 행사”라며 “국내 보드게임들이 탄탄한 스토리와 기술력을 바탕으로 주목을 받고 있는 만큼 이번 행사에서도 많은 해외 바 이어들이 한국공동관을 찾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공동관 참가기업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한국보드게임산업협회 홈페이지(www.boardgame.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콘진은 국제보드게임 박람회 이외에도 중국의 차이나조이, 독일 게임스컴, 도쿄게임쇼 등 글로벌 게임쇼에서 한국공동관을 운영하며 국내 게임업체들의 해외 진출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 언론 연락처
  • 한국콘텐츠진흥원
    게임산업팀
    곽성한 차장
    061-900-6271
    gsh4@kocca.k
한국콘텐츠진흥원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한국콘텐츠진흥원
게임산업팀
곽성한 차장
061-900-6271
gsh4@kocca.k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미디어  게임  전시/출품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