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 Logo
2014-10-16 18:16
생물다양성 총회 고위급회의에서 강원 선언문 채택
서울--(뉴스와이어) 2014년 10월 16일 -- 환경부(장관 윤성규)는 15일부터 16일까지 강원도 평창에서 개최된 ‘제12차 생물다양성협약 당사국총회 고위급회의’의 결과물로 ‘지속가능발전을 위한 생물다양성에 관한 강원 선언문’이 채택되었다고 밝혔다.

이번 선언문은 생물다양성협약 당사국총회가 개최되는 시기적 중요성을 고려하여 총회 10년 만에 당사국합의로 추진한 것이다.

당사국 장관 등 고위급의 메시지를 담은 정치적 선언문으로써 생물다양성협약 논의에서 이정표적 의미를 담고 있다.

우리나라는 생물다양성협약 당사국총회 개최국이자 의장국으로서 강원 선언문을 제안했으며 지난 1년여 간의 준비과정과 협상을 거쳐 16일 최종 문안합의에 도달했다.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올해 9월부터 시작한 ‘유엔 포스트(Post)-2015 개발협력 의제’ 협상과 관련하여 생물다양성 목표 강화 촉구.

△2020년까지 세계생물다양성 목표(아이치 목표) 달성을 위한 평창로드맵을 지지하며 재원동원전략 협상의 진전을 촉구.

△생물다양성 과학기술협력을 위한 ‘바이오브릿지 이니셔티브’, ‘산림생태계복원 이니셔티브’, ‘지속가능한 해양을 위한 역량강화 프로그램’ 등 한국 주도의 생물다양성 이니셔티브를 환영.

△접경보호지역에서의 생물다양성보전과 평화증진의 조화를 위한 양자적·다자적 논의의 틀을 구축하기 위해 우리가 제안한 ‘평화와 생물다양성 다이얼로그’를 환영.

환경부는 이번 총회가 2010년 제10차 총회에서 합의한 ‘2011-2020 생물다양성 전략계획과 아이치목표’ 달성을 여부를 결정하는 중요한 시기에 개최되는 총회로서 강원 선언문 채택은 우리나라가 향후 2년간 생물다양성협약 의장직을 수행하는 데 기본 방향으로 작용하게 될 것으로 기대했다.

특히, 우리나라가 제안한 ‘평화와 생물다양성 다이얼로그’는 비무장지대(DMZ) 세계생태평화공원 조성 등 접경보호지역에서의 생물다양성보전과 평화증진의 조화를 위한 전 세계의 경험과 역량을 결집시키는 데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 언론 연락처
  • 환경부
    생물다양성협약당사국총회 준비기획단
    이재호 연구사
    02-779-1386
환경부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환경부
생물다양성협약당사국총회 준비기획단
이재호 연구사
02-779-1386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에너지/환경  환경  정책/정부  정부  정책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