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더스트리미디어 Logo
2014-10-17 11:48
‘제5회 스마트러닝 인사이트 포럼 2015’ 성황리에 마쳐
서울--(뉴스와이어) 2014년 10월 17일 -- 인더스트리미디어가 한국HRD협회 및 한국인사관리협회와 함께 16일 서울 양재동 엘타워에서 주최한 ‘제5회 스마트러닝 포럼 2015’가 성황리에 치러졌다.

금년도 포럼의 주제는 ‘Enjoy Data and Story’로서 많은 사람들의 참석을 통해 스마트러닝에 대한 관심과 열기를 확인할 수 있었다. ‘스마트러닝 인사이트 포럼’은 해를 거듭할수록 참석 인원이 증가하고 있으며, 금년도의 경우에는 준비한 500석이 부족하여 서서 강연을 듣는 사람까지 있을 정도였다.

송영수 한양대학교 인재개발원장은 ‘Learning Technology Today’ 라는 주제로 스마트러닝 관련한 최신 기술 동향과 시사점을, 서울대학교 이찬 교수는 ‘스마트러닝 성과분석’이라는 주제로 실제 스마트러닝 데이터 분석결과를 기초로 스마트러닝 실시 이전과 이후에 있어서 중요한 차이점이 무엇인지를 발표했다.

이어 스마트러닝을 도입하여 운영하고 있는 기업들의 사례발표 시간에는 실제 각 기업에서 스마트러닝을 어떻게 운영하고 있는지 자세한 내용을 들어볼 수 있었다. 제한된 시간으로 인해 사례발표를 하지 못한 기업에 대해서는 교육담당자와 학습자의 인터뷰 영상을 보여줌으로써 스마트러닝에 대한 현장의 다양한 목소리를 들을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지기도 했다.

마지막 순서인 ‘데이터와 스토리 기반의 유밥 2015 소개와 시연’에서는 인더스트리미디어의 임준철 박사가 유밥 2015 전략과 서비스를 소개하고, 전재욱 상무는 유밥 2015의 설계와 디자인 철학에 대해, 그리고 이주현 기술개발실장은 유밥 2015앱을 상세히 시연했다. 막연한 개념 설명이 아닌 구체적인 시연을 통해 스마트러닝이 실제 구동되는 모습을 살펴 봄으로써 참석자들은 국내 스마트러닝 솔루션과 서비스 수준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었다.

특히 대대적인 업그레이드가 이루어진 유밥 2015의 새로운 모습과 기능들에 대해서는 참석자들의 많은 질문이 이어졌다. 개념적으로만 존재하던 기능들이 실제 앱과 시스템으로 구현되는 모습에 많은 참석자들이 박수를 보내기도 하였다.

인더스트리미디어는 포럼에서 발표한 신규 앱을 통해 지속적으로 연구개발에 투자하는 기업, 학습 효과의 증대를 위해 고민하는 기업, 고객의 니즈를 반영하려고 노력하는 기업의 모습을 보여주었다고 할 수 있다.

한 참석자는 “내년도에는 과연 어떤 기능이 발표될까 벌써부터 기대된다.”는 말하기도 했다. 이번 포럼을 통해서 대한민국 스마트러닝의 앞선 수준을 파악할 수 있었으며, 보다 구체적인 도입방법과 기업 적용사례를 파악할 수 있어 좋았다는 것이 참석자들의 전반적인 평이다.

인더스트리미디어 소개
스마트러닝은 이제 거스를 수 없는 대세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컴퓨터가 있는 자리에서만 학습이 가능했던 기존 이러닝의 한계를 넘어서, 그야말로 언제 어디서나 학습이 가능한 전천후 유비쿼터스 러닝이 가능하다. 인더스트리미디어는 이러한 급변하는 ICT 환경에 발맞추어 직무 교육 컨텐트를 기반으로 한 국내 최초의 스마트러닝 교육 전문 기업이다.
  • 언론 연락처
  • 인더스트리미디어
    영업본부장
    강금만 부사장
    02-2183-3606
    Email 보내기
인더스트리미디어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인더스트리미디어
영업본부장
강금만 부사장
02-2183-3606
Email 보내기

제5회 스마트러닝 인사이트 포럼 2015 (사진제공: 인더스트리미디어)
제5회 스마트러닝 인사이트 포럼 2015
(사진제공: 인더스트리미디어)
300x200
480x320
1920x1280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교육  이러닝  기술/IT  모바일  행사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