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 Logo
2014-10-23 14:29
현대차, 2014년 3분기 경영실적 발표
서울--(뉴스와이어) 2014년 10월 23일 -- 현대자동차(주)는 23일(목) 서울 본사에서 2014년 3분기 경영실적 컨퍼런스콜을 갖고, 올해 3분기까지(1~9월) 누계 실적은 ▲판매 362만 4,837대 ▲매출액 65조 6,821억 원(자동차 53조 3,351억 원, 금융 및 기타 12조 3,470억 원) ▲영업이익 5조 6,743억 원 ▲경상이익 7조 8,214억 원 ▲당기순이익 5조 9,931억 원(비지배지분 포함) 이라고 밝혔다.

현대차 관계자는 3분기 누계 실적에 대해 “신차 효과 등에 힘입어 판매가 증가했음에도 불구하고, 올해 3분기까지 평균 환율이 전년 동기 대비 약 6% 하락함에 따라 수익성이 감소했다”고 밝혔다.

이어 “4분기에 국내시장은 물론 중국 · 유럽 등 해외 주요 시장에서 신차 출시를 앞두고 있을 뿐만 아니라 전사적인 수익 개선 활동을 지속하고 있어, 환율 안정이 이뤄질 경우, 실적 개선을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3분기 실적 (1~9월 누계 기준)

현대차는 2014년 3분기까지(1~9월) 글로벌 시장에서 362만 4,837대를 판매해 전년 동기대비 3.6% 증가한 실적을 올렸다.

국내시장에서 신차 효과와 SUV 판매 호조 등에 힘입어 전년 동기대비 4.7% 증가한 50만 1,184대를 판매했으며, 해외시장에서도 전년 동기대비 3.4% 증가한 312만 3,653대의 판매 실적을 보였다.

반면, 판매 증가와 신차 출시 효과에도 불구하고 원화 강세 영향으로 매출액은 전년 동기대비 0.5% 증가한 65조 6,821억 원을 기록했으며, 이로 인해 매출원가율은 전년 동기대비 0.9% 포인트 상승한 78.5%를 기록했다.

영업부문 비용은 3분기말 급격한 환율 변동으로 인해 판매보증충당금이 증가하면서 전년 동기대비 1.5% 증가한 8조 4,659억 원을 기록했다.

그 결과 2014년 3분기 누계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대비 9.7% 감소한 5조 6,743억 원을 기록했으며, 영업이익률 또한 8.6%를 나타내며 전년 동기대비 1.0% 포인트 하락했다.

경상이익 및 순이익도 전년 동기대비 각각 10.7%, 12.7% 감소한 7조 8,214억 원 및 5조 9,931억 원을 기록했다.

한편, 3분기에는(7~9월) 조업일수 감소에 따른 국내공장 가동률 하락 및 원화 강세 심화 영향으로 ▲판매 112만 8,999대 ▲매출액 21조 2,804억 원(자동차 17조 1,424억 원, 금융 및 기타 4조 1,381억 원) ▲영업이익 1조 6,487 억 원을 기록했다.

향후 전망

한편, 현대차는 자동차산업을 둘러싼 불확실성이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전망했다.

세계 각지의 지정학적 위기가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저성장 · 저물가 기조가 확산될 것으로 예상돼 시장 예측이 쉽지 않을 것으로 보고 있다.

이에 현대차는 그 동안 지속적으로 추진해 온 품질 경영과 브랜드 경영을 더욱 강화해 미래 성장을 위한 발판을 더욱 공고히 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품질 강화와 브랜드 가치 제고 등 질적 성장 노력을 지속해 온 결과, 올해 미국 고속도로보험안전협회(IIHS)에서 실시한 충돌테스트에서 신형 제네시스와 쏘나타가 최고 안전 등급을 획득했으며, 제이디파워(J.D.Power)사의 신차 품질 조사 및 상품성 만족도 조사에서도 일반 브랜드 1위에 올랐다”며 “인터브랜드社가 발표한 ‘2014 글로벌 100대 브랜드’에서도 104억 달러의 브랜드 가치를 기록하며 40위에 오르는 등 안전 및 품질은 물론 상품성과 브랜드 등 모든 부문에서 좋은 성과를 거둘 수 있었다”고 밝혔다.

또한, “국내외 경영환경 악화 위험을 근본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앞으로도 질적 성장 노력을 지속할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현대차는 최근 출시한 모델들의 신차 효과를 이어나가는 한편, 아슬란 · ix25 · i20와 같은 지역별 특성에 맞는 전략 모델을 적기에 투입해 판매 증대에 만전을 기하고, 지속적인 수익 개선 활동과 비용 절감 노력을 통해 수익성 제고에도 최선의 노력을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3분기에는 평균 환율이 2008년 2분기 이후 최저 수준이었을 뿐만 아니라, 국내공장 가동률이 하락하는 등 수익성에 부담 요인들이 있었다”며, “4분기에는 3분기 대비 환율이 상승할 것으로 전망되고, 국내공장 가동률 개선 및 신차 판매 비중 확대 등 긍정적인 요인들이 예상돼 실적 개선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아울러 고객 최우선 경영을 바탕으로 고객의 신뢰에 부응하고, 지속적인 미래가치 창출을 통해 투자자 및 이해관계자의 가치 증진에 최선을 다하는 한편, 적극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통하여 사회적 책임 또한 다 할 것이라고 밝혔다.
  • 언론 연락처
  • 현대기아자동차
    뉴미디어팀
    02-3464-2148
현대자동차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현대기아자동차
뉴미디어팀
02-3464-2148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자동차  승용차  실적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