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모치과병원 Logo
2014-10-23 16:38
임신 중 치통, 참아야 하나
서울--(뉴스와이어) 2014년 10월 23일 -- 신혼을 즐기고 있었던 김씨(28세)는 지난달 충치치료를 하려다가 임신사실을 알게 됐다. 임신 중이라 혹시나 하는 걱정스런 마음에 충치치료를 미뤘지만 얼마 지나지 않아 치통 이 너무 심해져 지금은 아무것도 먹지 못한다고 한다.

임신을 계획 중이라면, 임신 전 치과치료를 마무리 짓는 것이 가장 좋다. 하지만 임신 중에 충치가 생기고 치통으로 인해 불편함을 겪고 있다면 김씨처럼 참아야 하는 걸까?

임신 중에는 호르몬의 영향 때문에 면역력이 감소하고 잇몸이 약해지며, 치아 흔들림 등 일반인 보다 잇몸 질환에 걸릴 확률이 더 높아 다양한 구강질환에 쉽게 노출된다. 또한 입덧으로 인해 위산이 역류해 치아가 부식될 가능성도 높아진다. 때문에 치아 관리를 더 신경 써야 할 시기이지만 정서적으로 불안하고 피로감이 쉽게 느껴져 평소보다 치아관리에 소홀해진다.

결론부터 말하면 임신 중 치과치료는 받을 수 있다. 2011년 보건복지부에서는 임신 중 치과치료가 태아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고 발표 했다. 더불어 임산부와 태아를 위해 즉시 치료를 해야 한다고 권고 하였다. 하지만 대부분의 임산부들은 태아에 미치게 될 악영향을 우려하여 치료를 출산 후까지 미룬다. 이는 가장 좋지 않은 방법이다. 오히려 치통을 참는 스트레스만으로도 태아에게 영향을 줄 수 있으며, 치과 질환은 더욱 악화되어 치료에 어려움이 많아진다.

그렇다면 임신 중 치과치료는 언제 받는 것이 가장 안전할까? 임신 초기3개월, 말기3개월을 제외하고 치료받는 것을 추천한다. 임신 초기에는 조기 유산을 주의해야 하는 시기이며, 임신 말기에는 치과 치료 시 진료 체어에 누워 머리가 젖혀져야 하는 자세로 인한 혈압 저하라든가 스트레스가 생길 수 있다.

임신 중 마취제는 괜찮을까? 임플란트 등 치료 후에 소염제나 항생제 등 약을 먹어야 하는 경우가 아니라면 치과에서는 언제 써도 안전한 마취제를 사용하기 때문에 국소 마취 하에 진행되는 대부분의 치과치료가 가능하다. 방사선 촬영도 태아에 거의 영향을 미치지 않아 걱정하지 않아도 되며, 출산 후 수유 중에도 먹는 약을 제외하고는 아무런 문제가 없다.

네모치과 명동점 박성연 원장은 “이처럼 임신 중 치과치료에 대해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혹시 치료 중 임신사실을 알게 되었더라도 치료를 중단할 필요는 없다.” 며 ”치과치료 중에 사소한 변화나 이상이 있을 시에는 의사에게 즉시 알려 의사와 자주 소통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네모치과병원 소개
네모치과병원은 ‘반듯함’이라는 진료철학이 곧 네모라는 네이밍이 되고, CI 가 되고 진료 서비스가 되었다. 이를 지켜나가기는 쉽지 않으며 특히나 격변하는 의료시장 속에서 이를 지키며 사업화 한다는 것이 얼마나 어려운 일인가를 실감하고 있다. 하지만 이 Vision을 토대로 모든 의료진과 서비스인들이 지속적인 노력을 하고 있으며, 나아가 전국구 네트워크 병원으로서 '더 좋은 치과서비스를 더 많은 환자들에게~"라는 슬로건을 실현하기 위하여 경영과 의료, 서비스와 디자인 등을 접목시켜 나아가고 있다.
네모치과병원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네모치과병원
최지혜
02-538-9659
Email 보내기

박성연 원장 (사진제공: 네모치과병원)
박성연 원장
(사진제공: 네모치과병원)
300x300
480x480
1496x1496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건강  의학  기타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