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교통부 Logo
2014-10-30 11:22
저렴하고 품질 높은 자동차 대체 부품 활성화
세종--(뉴스와이어) 2014년 10월 30일 -- 앞으로 자동차 수리용 부품 시장에, 가격은 저렴하면서도 성능과 품질은 인증된 대체부품의 공급이 활성화된다.

국토교통부는 이러한 내용을 담은 ‘자동차관리법 시행규칙’을 31일자로 개정·공포하였다.(‘자동차관리법’은 1.7일 개정·공포)

이번 개정의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① 대체부품인증 절차와 방법을 규정

대체부품의 성능·품질인증을 받으려는 자(대부분 중소 부품제조사)는 국토부 장관이 지정한 대체부품 인증기관(이하 인증기관)에 인증을 신청

인증기관은 동 부품이 인증기준에 적합한지 여부를 심사한 후,적합할 경우 인증서 발급
* 심사절차 : 서류심사 → (통과 시) 공장심사 → (통과 시) 시험실 시험

부품에 대한 인증서를 발급받은 부품제조사는 인증기관이 정한 인증표시를 하여 판매

② 대체부품 인증기준을 규정

대체부품의 규격과 재료의 물리적·화학적 특성이 자동차제조사에서 출고된 자동차에 장착된 순정품과 동일하거나 유사하여야 함

③ 인증기관 지정기준을 규정

인증기관은 자동차부품 관련 기관·단체 또는 협회 중에서 국토부장관이 지정하는 기관으로서, 대체부품 인증업무에 필요한 인력과 설비를 갖추어야 함

④ 판매된 대체부품에 대한 사후관리 방안을 규정

인증되어 판매된 대체부품에 대해서는 성능시험대행자(자동차안전연구원)로 하여금 품질조사 등 사후관리를 하도록 규정

국토교통부 권석창 자동차선진화기획단장은 그간 자동차 수리 시 OEM 부품(일명 순정품)이 주로 사용되었지만 대체부품 인증제도를 통해 중소기업에서 제조한 부품의 사용이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자동차 수리비가 절감되는 한편, 우수한 기술력을 갖춘 중소기업의 경쟁력이 강화됨으로써 국내 자동차 부품산업의 발전도 기대된다.

아울러, 자동차 대체부품 인증제 대상 품목은, 탑승자 안전에 미치는 영향은 미미하면서도, 파손은 빈번하고, 부품 비용은 고가인 외장부품 위주로 우선 시행될 계획이다.

이번 ‘자동차관리법 시행규칙’ 개정·공포에 따라 국토교통부는 그 세부사항을 규정한 대체부품인증제 운영에 관한 규정을 마련하는 한편, 대체부품 인증기관 지정을 거쳐, 내년 초부터 대체부품 인증제도를 본격 시행할 계획이다.

* ‘14.1.7일 개정·공포된 ‘자동차관리법’에서 대체부품 인증제에 대한 하위규정 마련 및 의견수렴 등을 거쳐 ’15.1.8일부터 시행토록 하였음
  • 언론 연락처
  • 국토교통부
    자동차운영과
    우정훈 서기관
    044-201-3853
국토교통부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국토교통부
자동차운영과
우정훈 서기관
044-201-3853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자동차  부품/정비  정책/정부  정부  정책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