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10-30 13:34
티머니, 대중교통 이용 활성화 위해 ‘T-마일리지 특별적립 시범운영 행사’ 개최
  • 오는 11월부터 내년 3월까지 월 40회 이상 대중교통 이용 고객 대상
    기존 0.2% 적립률에 추가 1.3% 특별적립, 총 1.5%의 적립 혜택 부여
    ‘사전에 티머니 홈페이지에 자신의 카드 등록해야 특별적립 혜택 가능’ 강조
서울--(뉴스와이어) 2014년 10월 30일 -- 티머니(T-money) 발행사인 ㈜한국스마트카드(대표이사 최대성)는 11월부터 내년 3월까지 대중교통 활성화를 위한 ‘T-마일리지 특별적립 시범운영 행사’를 진행한다고 30일 밝혔다.

㈜한국스마트카드는 사용액의 0.2%를 적립하는 기본 적립에 추가로 월 40회 이상 티머니로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고객들을 대상으로 1.3%를 추가 적립해, 총 1.5%의 T-마일리지 혜택을 제공하는 대중교통 이용 활성화를 위한 ‘T-마일리지 특별적립 시범운영 행사’를 진행한다.

이 행사는 “11월부터 내년 3월까지 총 5개월간 진행하며, 이번 행사에 고객이 참여하기 위해서는 사전에 티머니 홈페이지(www.t-money.co.kr)에 방문해 자신의 티머니 카드를 마일리지 서비스로 등록해야 한다”고 밝혔다.

또한, 이번 T-마일리지 특별적립 행사의 혜택을 서울시 시민뿐만 아니라 전국 대중교통이용 고객이 함께 누리게 한다는 방침에 따라, 한국스마트카드 단말기가 설치돼 있지 않는 지방 지역의 교통카드 단말기에서 티머니 카드로 대중교통요금을 결제하는 고객들에 대해서도 T-마일리지 특별적립 행사의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이번 행사는 단순히 기업의 판매촉진 목적을 위해 운영하는 신용카드사의 마일리지 적립 행사와는 달리, 대중교통 이용 활성화를 통해 시민들에게 보다 많은 편의와 혜택을 제공하려는 공공의 목적성을 위한 특별적립 행사라는 점에서 이색적이다.

㈜한국스마트카드는 이번 T-마일리지 특별적립 행사에 대한 고객들의 의견을 수렴해 향후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는 방안도 검토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본 시범 운영과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티머니 홈페이지(www.t-money.co.kr)에서 확인 가능하다.

한국스마트카드 소개
㈜한국스마트카드(www.koreasmartcard.com)는 모바일 시대를 맞아 교통결제를 넘어 광범위한 일상에서 더 편리한 지불결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2004년 서울시 신교통시스템 구축 사업을 성공적으로 완수, 첨단 기술력과 운영 노하우를 국제적으로 인정받았으며 2008년 뉴질랜드, 2011년 콜롬비아 보고타에 진출한 이래 꾸준히 해외시장을 개척하고 있다. 특히 2013년에는 세계 최초로 후불 청구 방식의 ‘모바일 티머니(Mobile T-money)’를 선보이며 스마트 결제 서비스를 선도하고 있다. ㈜한국스마트카드는 2014년 ‘고객’, ‘도전’, ‘상생협력’, ‘사회공헌’ 등을 4대 핵심가치로 설정, 실천하고 있다.
  • 언론 연락처
  • 한국스마트카드 홍보대행
    와이제이앤네트웍스
    공영주 차장
    02-575-9394
    Email 보내기

    백태경 AE
    02-575-9389
    Email 보내기
한국스마트카드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한국스마트카드 홍보대행
와이제이앤네트웍스
공영주 차장
02-575-9394
Email 보내기

백태경 AE
02-575-9389
Email 보내기

T마일리지 적립 방법 (사진제공: 한국스마트카드)
T마일리지 적립 방법
(사진제공: 한국스마트카드)
300x261
480x418
917x799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물류/교통  교통  행사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