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대우건설, 알제리 콘스탄틴 하천정비사업 수주

2014-11-03 11:19
대우건설 (코스피: 047040) 제공

서울--(뉴스와이어) 2014년 11월 03일 -- 대우건설(대표이사 박영식)은 알제리에서 1억9200만달러 규모의 콘스탄틴 하천정비사업을 수주했다고 3일 밝혔다.

알제리 콘스탄틴(Constantine)주(州) 수리국에서 발주한 이 공사는 알제리 수도 알제에서 동쪽으로 약 320km 떨어진 콘스탄틴시를 지나는 루멜강과 부메르주그강의 총 11.72km 구간의 저수로를 정비하고 수변부지에 수변공원, 산책로, 자전거도로 등을 설치하는 사업이다. 대우건설은 현지 건설업체 오니드리(ONIDri)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공사를 수주했으며 대우건설의 지분은 전체 공사비의 70%인 1억3500만달러이다. 공사기간은 약 20개월이다.

대우건설이 알제리에서 하천정비사업을 수주한 것은 이번이 두 번째이다. 대우건설은 지난 2012년 환경부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KEITI)의 환경기업 해외진출 지원사업인 ‘알제리 환경개선 마스터플랜 수립사업’을 통해 엘하라쉬 하천정비사업을 수주했으며 현재 공사를 수행하고 있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현재 공사중인 엘하라쉬 하천정비사업의 성공적인 수행을 인정받아 수의계약을 통해 공사를 수주할 수 있었다”며 “지난 3월 환경협력대표단(단장 환경부 정연만 차관, 김용주 KEITI 원장)이 알제리 국토개발환경부와 환경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하는 등 환경사업 진출을 적극 지원해준 것이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고 밝혔다.

대우건설은 우리나라가 알제리와 국교를 맺기 이전인 1988년 국내건설사 중 처음으로 알제리 시장에 진출했으며 현재까지 12건, 약 43억5400만달러의 수주실적을 거두고 있다.

대우건설
홍보팀
02-2288-5746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