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광역시청 Logo
2014-11-04 15:07
2014 전국장애인체육대회 인천에서 화려한 개막
인천--(뉴스와이어) 2014년 11월 04일 -- 전국 장애인들이 하나되는 열정과 화합의 대축제 ‘2014년 전국장애인체육대회’가 11월 4일 16시30분 남동체육관에서 김종덕 문화체육관광부장관, 김성일 대한장애인체육회장, 유정복 인천광역시장, 노경수 시의회 의장을 비롯해 선수단과 초청인사 및 시민 등 6천5백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다함께, 굳세게, 끝까지!’라는 슬로건 아래 화려한 개막을 알렸다.

2000년 인천에서 처음으로 전국 순회 개최를 한 이래, 14년만에 인천에서 다시 열리는 이번 대회에는 각 시·도 대표선수 5,101명, 임원 및 관계자 1,751명으로 총 6,852명이 참여하며, 오는 11월 8일까지 29개 경기장, 21개 종목에서 꿈과 희망에 도전한다.

이번 대회 개·폐회식의 대주제는 ‘어진내의 길’이다. 이번 대회가 대한민국 장애인 체육의 화합과 희망을 만드는 ‘비전의 길’이 되고, 장애인과 비장애인을 하나로 묶어주는 ‘화합의 길’이 되며, 스포츠를 통해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하는 사회분위기 조성으로 ‘풍요와 번영의 길’이 되기를 바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이날 개회식은 ‘새길에서 마주선 우리, 어진내의 길’이라는 주제속에 식전행사, 공식행사, 식후행사로 나뉘어 진행됐다.

‘창조도시! 인천으로의 초대’를 테마로 진행된 식전행사에서는 인천의 아름다운 풍경을 소개하는 영상 상영에 이어, 관람객·선수단과 함께하는 레크리에이션, 인천시립예술단의 환영 퍼포먼스 등이 펼쳐졌다.

이어진 공식행사는 ‘새길에서 마주선 우리’를 테마로 진행됐으며, 선수단 입장과 개회선언, 환영사, 선서, 주제공연 및 성화점화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유정복 시장은 환영사를 통해 “인천아시안게임과 인천장애인아시안게임을 통해 국제도시로서의 새로운 도약을 시작한 인천에서 2014년 전국장애인체육대회를 개최하게 된 것을 매우 자랑스럽게 생각하며, 열과 성을 다해 훈련한 선수단에게 위로와 격려의 말씀을 드린다”며, “이번 대회를 통해 좋은 성적과 함께 화합과 우정을 다지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또한, “이번 대회가 장애인과 비장애인을 나누는 편견과 선입견을 지우고 서로에 대한 성숙한 이해와 배려가 가득한 통합의 대회로 거듭나고, 도전을 넘어 성공으로 향하는 극적인 드라마가 쓰이길 기대한다”며, “인천에서 꿈을 이루어나감으로써 희망찬 대한민국의 미래를 열어 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어진 주제공연은 이번 대회를 통해 무한한 열정의 인천에서 부는 신잠재력의 바람을 다이나믹한 영상과 퍼포먼스로 표현했다.

대회기간동안 선수들의 열정과 함께 타오를 성화는 2014인천장애인아시안게임을 위해 강화도 마니산에서 채화했던 성화 불씨를 그동안 소중히 보존해 오다 이날 점화했으며, 성화주자는 장애를 극복하고 각종 경기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메달리스트와 조력자 등 6명이 맡았다.

공식행사를 마친 후에는 인기가수의 특별공연 등 식후행사와 선수단 퇴장을 끝으로 개회식을 마무리했다.

한편, 이번 대회는 학생장애인체전(15개 종목)이 통합돼 함께 개최되며, 세종특별시의 참가로 최초로 17개 시·도가 경쟁하게 되었고, 2014 인천장애인아시안게임과 동일한 경기종목(요트 제외)이 선정돼 치러진다.

이번 대회 경기장은 총 29개소로 조정과 보치아 2개 종목은 미사리경기장 등 관외에 마련했으며, 그 외 19개 종목은 인천 전지역 27개 경기장에서 펼쳐진다.

이번 대회의 성공을 이끌 견인차 역할을 담당할 자원봉사자는 총 1,798명이 활동하게 되며, 문학경기장 등 27개 경기장에서 장애인선수 1:1 맞춤보조, 개·폐회식 지원, 경기지원, 환경정비 등 11개 분야에 걸쳐 미소친절 감동서비스로 봉사활동에 나선다.

또한, 버스 15대, 승용차 300대 등 총 315대의 선수단 이동차량을 준비해 시·도 선수단 이동에 불편이 없도록 지원한다.

인천은 이번 대회에 지난해와 같은 26개 종목에 44명이 추가된 537명(선수 413명, 임원 124명)의 선수단이 참가하며, 종합 1위를 목표로 선전을 펼칠 예정이다.

개회식을 포함한 모든 경기는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장애인선수들의 열정이 묻어나는 경기와 함께 아시안게임을 치러낸 국제수준의 경기장을 둘러볼 수 있는 기회도 가질 수 있다.
  • 언론 연락처
  • 인천광역시청
    체육진흥과
    홍재의
    032-458-7125
인천광역시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인천광역시청
체육진흥과
홍재의
032-458-7125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