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문화재청, ‘굿 GOOD 보러 가자’ 연해주 특별공연 개최

출처: 문화재청
2015-09-23 09:09

대전--(뉴스와이어) 2015년 09월 23일 -- 문화재청 국립무형유산원(원장 최맹식)이 주최하고 한국문화재재단(이사장 서도식)과 동북아평화연대(이사장 도재영)가 주관하는 광복70년 기념‘굿 GOOD 보러 가자’해외 특별공연이 러시아 연해주에서 오는 26일(고려인문화센터)과 28일(우스리스크 군인극장) 개최된다.

2004년부터 10여 년 간 전국 50곳 이상을 누비며 진행 중인‘굿 GOOD 보러 가자’는 중요무형문화재와 지역의 문화유산을 한자리에서 보여주는 전통예술 종합공연이다. 광복70년을 맞아 진행되는 해외 특별공연은, 무형문화유산 활용을 통해 광복70년의 뜻을 되새기고, 해외 거주 한민족(고려인)에게 우리 전통문화의 아름다움과 한민족으로서의 자긍심을 느낄 수 있도록 기획되었다.

특히, 연해주의 우스리스크 고려인민족문화자치회, 동북아평화연대와 협력하여 현지 분위기와 어우러지는 흥겨운 공연 종목(민요, 농악 등)과 러시아 민요 연주 등 관람객의 호응을 이끌어 낼 수 있는 프로그램들로 꾸며진다.

먼저 ▲ 신명 나는 가락과 몸짓으로 우리나라 춤의 멋과 흥의 진수를 감상할 수 있는 오고무(한국문화재재단 예술단)를 시작으로 ▲ 북서쪽의 거친 땅에서 굳세게 살아온 관서지방 사람들의 애절함과 우아함을 구성지게 표현한 서도소리(서도소리 보유자 김광숙 외 2명)가 이어진다. 아울러 ▲ 한국문화재재단 예술단과 고려인 청소년으로 구성된 아리랑가무단이 함께 화려한 무대를 펼쳐내는 부채춤도 선보인다.

또한, 한국의 전통음악 외에도 ▲ 현지인들의 공감대를 이끌어 낼 수 있는 민요연주(아리랑+러시아 민요)도 마련된다. 그리고 ▲ 이번 공연을 위해 방한하여 전통무용을 수료하는 등 남다른 열의를 보여준 아리랑가무단의 특별공연(무용, 난타 등)과 ▲ 수준 높은 무대로 명성을 떨치고 있는 평택농악의 연희 및 판굿(평택농악보존회 보유자 김용래)도 만나볼 수 있다. 공연의 마지막은 ▲ 대동놀이 아리랑(커튼콜/출연진)이 장식할 예정이다.

‘굿 GOOD 보러 가자’해외 특별공연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국립무형유산원(전화 063-280-1445, 누리집 www.nihc.go.kr) 또는 한국문화재재단(전화 02- 3011-2166, 누리집 www.chf.or.kr)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문화재청은 이번 행사가 해외에서 소수민족으로 살아가고 있는 동포들에게 고국에 대한 향수를 달래주고 민족 정체성을 지켜나갈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웹사이트: http://www.cha.go.kr/
언론 연락처

문화재청
국립무형유산원 전승지원과
박용기 서기관
063-280-1441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보도자료 공유하기

언론 연락처

문화재청
국립무형유산원 전승지원과
박용기 서기관
063-280-1441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자세히 보기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