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캔스톤, 공간 활용도 높인 PC방용 사운드바 LX2200 탄생

SJ 2036 IC칩 & 쉴드케이블 적용으로 최상의 노이즈 억제력 자랑
대형 모니터 추세에 맞춘 484mm 길이로 다양한 모니터와 완벽 배치
수직 구조 PCB 설계로 AS 발생률 최소화

2015-10-02 10:18 | 캔스톤 어쿠스틱스
  • LX-2200

  • LX-2200

서울--(뉴스와이어) 2015년 10월 02일 -- 멀티미디어 스피커 전문 브랜드 F&D를 국내시장에 공급하는 음향기기 전문 제조·유통기업 캔스톤어쿠스틱(www.canstone.com, 대표 한종민, 이하 캔스톤)이 PC방에 특화된 사운드바 ‘LX-2200 Soundbar-D’를 새롭게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사운드바는 바 형태의 스피커로, 최소의 설치공간과 좋은 음질, 편리한 사용환경을 동시에 제공해 PC방을 중심으로 수요가 크게 늘고 있는 새로운 형태의 스피커 시스템이다.

LX-2200 Soundbar-D는 그야말로 ‘PC방의, PC방에 의한, PC방을 위한 사운드바’라 할 수 있는 제품이다. SJ2036 최신형 IC칩과 쉴드 케이블을 적용하여 노이즈를 극도로 억제했다. 우수한 내구성을 위한 고심도 엿보인다. LX-2200 Soundbar-D는 보급형 사운드바에서 적용하는 재생사출이 아닌, 내구성이 우수한 ABS 재질을 기본으로 만들어졌다. 여기에 고급 TV용 사운드바에서만 적용하던 Widgh-Line 메탈 그릴을 채용하고 헤드폰 단자의 접합부가 뒤로 밀리지 않도록 하기 위해 PCB를 수직으로 설계했다. 이런 재질과 구조의 혁신을 통해 LX-2200 Soundbar-D는 업계 최고의 내구성을 확보했다는 게 PC방 업주들의 공통된 평이다.

스피커와 헤드폰 단자의 볼륨 밸런스를 4.5 : 5.5로 조정한 것도 주목할 만한 부분이다. 헤드폰을 사용하다 스피커로 전환할 경우, 예상 외로 큰 소리가 출력돼 깜짝 놀라게 되는 예가 잦은데, LX2200 soundbar-D는 밸런스의 조율로 이를 해결했다. 사용자의 입장에서 제품을 바라보고 특성을 조율해 문제를 풀어낸 셈이다. 484mm 길이로 아래로 갈수록 넓어지는 디자인은 어떤 대형 모니터와도 완벽하게 어울린다. H-up 패드를 추가 지원하면서 22mm까지 높이를 조절할 수 있어 다양한 모니터를 사용하는 환경에서도 위화감 없이 설치할 수 있는 것 또한 큰 장점이다.

캔스톤 한종민 대표는 “PC방에 꼭 필요한 제품이 스피커지만, 항상 사용자를 불편하게 만드는 제품 역시 스피커라는 점에서 이를 어떻게 극복해야 할지 고민해 왔다”고 LX2200 Soundbar-D의 개발 배경을 설명했다. 그는 또 “이왕이면 모니터와 잘 어울리는 디자인, 최상의 공간활용, 어떤 환경에도 무리 없이 설치할 수 있는 범용성, 우수한 가성비, 여기에 캔스톤 특유의 고음질을 기본으로 제품을 개발하되, 관리비용을 줄이기 위해 최강의 내구성까지 갖추고 싶은 의욕을 모두 담아낸 제품”이라 설명했다.

PC방 환경에 최적화된 캔스톤 LX2200 Soundbar-D는 오는 10월 01일 정식 출시된다. 더 많은 소비자들이 캔스톤 LX2200 사운드바를 만나볼 수 있도록 다나와 특가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벤트는 10월 1일(수) 15시 정각에 시작하여 7일(화) 15시까지 진행되며, 8,100원에 50대 한정으로 만나볼 수 있다.

보도자료 출처: 캔스톤 어쿠스틱스

캔스톤 어쿠스틱스 홍보대행
오감인터렉티브
이아름AE
02-2631-8459
Email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화면

보도자료를 발표할 계획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